2022.06.24 (금)

  • 구름많음동두천 21.7℃
  • 흐림강릉 25.4℃
  • 흐림서울 21.3℃
  • 흐림대전 23.7℃
  • 구름많음대구 26.9℃
  • 울산 23.9℃
  • 박무광주 23.1℃
  • 부산 21.8℃
  • 흐림고창 22.9℃
  • 제주 25.3℃
  • 맑음강화 23.0℃
  • 구름많음보은 23.8℃
  • 구름많음금산 22.9℃
  • 흐림강진군 23.1℃
  • 흐림경주시 26.2℃
  • 흐림거제 22.8℃
기상청 제공

경인뉴스


경기도, 콘티넨탈 미래차 연구소와 스마트시티 시범사업 모색

스마트 시티 시범사업 추진방안 시군 간담회 개최

 

경기도가 24일 최근 투자 유치한 독일 콘티넨탈 미래차 연구소와 스마트시티 시범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시군 간담회를 열었다.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회의실에서 열린 이날 행사에는 김대순 안산시 부시장을 포함해 안산시와 김포시, 시흥시, 안양시의 미래차 기술협력 관련 부서 관계자, 콘티넨탈오토모티브코리아 관계자가 참석했다.


앞서 세계적인 자동차 기술기업 콘티넨탈은 약 590억 원을 투자해 성남시 분당글로벌 R&D센터에 미래차 연구소를 설립한다는 내용의 투자협약을 지난달 경기도와 체결한 바 있다.


콘티넨탈오토모티브코리아는 국내·외에서 지자체 등과 함께 추진 중인 교통약자 충돌 경고 알림 프로젝트의 상용화 사례를 발표하고, 시범사업을 희망하는 시군 관계자와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콘티넨탈 연구소의 신기술은 기존의 카메라, 레이더 및 차량 센서 활용방식을 포함해 휴대폰 네트워크를 활용한 충돌예측 기술과 클라우드 기반의 교통약자 보호를 위한 것이다.

이를 통해 교차로,횡단보도의 교통 사고를 혁신적으로 줄일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안산시는 도시재생 혁신지구사업 내 미래차전환 거점센터 설립을, ▲안양시는‘경기 First 정책공모’자율주행 버스 인프라 구축 시범사업을 ▲김포시는 김포시 도심항공교통 체계 구축계획 ▲시흥시는 시민체감형 자율주행 서비스 계획 등 미래차 관련 사업을 검토.추진 중이다.


이들은 간담회 뒤 콘티넨탈오토모티브코리아 측과 개별 상담을 진행해 발전방안을 모색했다.




HOT클릭 TOP7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