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4 (토)

  • 구름조금동두천 18.2℃
  • 맑음강릉 22.6℃
  • 맑음서울 18.7℃
  • 맑음대전 19.0℃
  • 맑음대구 19.3℃
  • 맑음울산 19.0℃
  • 구름조금광주 20.0℃
  • 맑음부산 20.1℃
  • 구름많음고창 18.9℃
  • 구름많음제주 22.0℃
  • 맑음강화 19.9℃
  • 맑음보은 17.6℃
  • 맑음금산 17.1℃
  • 구름조금강진군 20.4℃
  • 맑음경주시 19.5℃
  • 구름조금거제 20.4℃
기상청 제공

정치


尹, 첫 특별사면 ... 이재용 신동빈 등 기업인 사면 가능성

정부는 오늘 오전 서울시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임시 국무회의를 열고 8·15 광복절 특별사면 최종 대상자를 발표한다. 

 

 

오늘 특별사면 대상자 명단에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포함될지가 관심사다.

 

이 부회장은 국정농단 사건으로 징역 2년 6개월 형을 확정받아 복역해오다 지난해 8월 가석방됐다. 이 부회장의 형기는 지난달 29일 종료됐으나 5년 간 취업제한 규정이 적용돼, 정상적인 경영활동을 위해서는 복권이 필요하다는 목소리가 재계에서 나왔다. 

 

경기침체 위기상황 등과 맞물리면서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과 박찬구 금호석유화학 회장, 이중근 부영그룹 회장 등도 특별사면 대상자로 유력하게 거론된다.

 

애초 특별사면 대상자로 거론되던 이명박 전 대통령과 김경수 전 경남지사, 남재준·이병기 전 국정원장 등은 명단에서 빠진 것으로 알려졌다. 

 

윤 대통령 국정 수행에 대한 부정 평가가 70%에 육박하는 상황에서 특별사면이 국정운영에 부담을 줄 수 있다는 판단 등이 작용했다는 분석이 나온다.




HOT클릭 TOP7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