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4 (화)

  • 흐림동두천 16.9℃
  • 흐림강릉 20.3℃
  • 서울 18.4℃
  • 대전 21.5℃
  • 흐림대구 26.9℃
  • 구름많음울산 25.4℃
  • 광주 22.0℃
  • 구름많음부산 24.7℃
  • 흐림고창 19.4℃
  • 흐림제주 26.7℃
  • 흐림강화 16.5℃
  • 흐림보은 21.3℃
  • 흐림금산 21.3℃
  • 흐림강진군 25.2℃
  • 흐림경주시 26.3℃
  • 구름많음거제 24.2℃
기상청 제공

경인뉴스


파주시, 은행열매 수거 장치로 가을철 악취주범 잡는다

파주시 탄현면 등 25곳에 설치

 

파주시는 가을철만 되면 악취 주범인 은행열매를 잡기 위해 은행열매 수거장치를 탄현 법흥리 일원, 금촌 주공아파트 인근 25곳에 설치했다.

 

파주시에 식재된 은행나무는 병충해와 공해에 강한 강점이 있어 현재 5,900여 주가 식재되어 있지만 가을철만 되면  열매로 악취를 풍겨 민원이 계속 제기되고 있다.

 

이에 시는 2~30년이 넘은 나무를 교체하기 보다 기존의 나무를 유지하면서 악취 원인인 은행 열매만을 제거하기 위한 방안으로 수거장치를 설치해오고 있다.

 

시는 지난해 탄현면 법흥리 1623번지 일원에 은행수거장치 15개를 설치·운영한 바 있으며, 올해는 지난해 수거장치를 재활용해 총 25곳으로 확대 설치해 예산 절감의 효과를 냈다.

 

또한 고소작업차를 신속히 투입해 은행열매를 조기 채취해 시민들의 통행 불편을 줄였다.

 

시는 예산을 확보해 차량 통행에 지장을 주지 않는 범위에서 설치 지역을 확대하고, 향후 은행나무를 가로수로 식재할 경우 암∙수 구별을 통해 수나무만 식재할 계획이다.

 

이성원 공원녹지과장은 “보행도로 악취의 주범인 은행나무 열매로 아직도 주민들이 많은 불편을 겪고 있다”며 “은행열매 수거장치를 확대 설치해 시민들의 쾌적한 보행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HOT클릭 TOP7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