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5 (토)

  • 구름많음동두천 15.3℃
  • 구름조금강릉 13.4℃
  • 구름많음서울 18.8℃
  • 흐림대전 19.0℃
  • 흐림대구 17.3℃
  • 구름많음울산 15.9℃
  • 맑음광주 18.4℃
  • 맑음부산 16.9℃
  • 흐림고창 ℃
  • 맑음제주 19.0℃
  • 흐림강화 15.4℃
  • 구름많음보은 17.0℃
  • 흐림금산 18.6℃
  • 맑음강진군 15.8℃
  • 흐림경주시 16.9℃
  • 구름많음거제 17.7℃
기상청 제공

정치


尹, 보훈부 장관·재외동포청장 임명

5일 출범과 동시에 임기 시작

 

대통령실은 2일 오전 언론 공지를 통해 국가보훈부 장관에 박민식 현 국가보훈처장을, 재외동포청장에는 이기철 전 외교부 재외동포영사대사를 임명하는 인선을 발표했다.

 

국가보훈부 차관에는 윤종진 현 국가보훈처 차장이 임명됐다.

 

박 장관 내정자는 검사 출신으로 제18·19대 국회의원을 지냈다. 1988년 외무고시에 합격해 외무부에서 일하다가 1993년 사법시험에 합격해 1996년부터 11년간 검사로 활동했다. 부친은 베트남전에 참전했던 고(故) 박순유 중령이다.

 

이 재외동포청장 내정자는 1985년 외무고시에 합격해 외교관 생활을 시작했고 주한 네덜란드 대사, LA 총영사,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사무총장 등을 역임했다.

 

한편 이들의 임기는 보훈부와 재외동포청이 출범하는 오는 5일부터 시작될 예정이다.

 




HOT클릭 TOP7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정부 "의료개혁 4대 과제, 의사 수 확충과 지역의료 살리는 것"
정부는 24일 '의료개혁 4대 과제는 27년 만에 의대 정원을 확대해 절대적으로 부족한 의사 수를 확충하고 무너지는 지역의료를 살리기 위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상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2차장(행정안전부 장관)은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의사 집단행동 중대본 회의를 열고 "(의료개혁 4대 과제는) 의사의 의료사고 법적 부담은 덜어주고, 힘들고 어려운 필수 의료에 대한 보상을 확대해 대한민국 의료체계를 정상화하려는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 장관은 "위기에 처한 필수의료와 지역의료를 살리기 위해 의료개혁은 더이상 미룰 수 없는 시대적 과제”라고 강조한 뒤 “대다수 국민들이 변함없이 지지해 주고 있는 지금이 그간 지체돼 온 의료개혁을 위한 적기”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대한민국 의료는 1977년 의료보험을 도입한 이래 2000년 국민건강보험을 시행하며 제도적 기반을 확립했고, 세계적으로 높은 의료 수준과 인프라를 갖춰 왔다"며 "하지만 한편으로는 필수의료에 대한 기피 현상과 지역의료의 위기가 심화돼 왔다”고 설명했다. 그는 필수의료 기피현상과 지역의료 위기 심화 대표 사례로 서울 대형병원이 몇 년째 전임교수나 전임의를 구하지 못하고, 1시간 이내 분만실 접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