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4 (수)

  • 구름조금동두천 27.0℃
  • 구름조금강릉 31.1℃
  • 맑음서울 28.0℃
  • 맑음대전 27.3℃
  • 맑음대구 27.8℃
  • 맑음울산 27.4℃
  • 맑음광주 26.2℃
  • 맑음부산 24.9℃
  • 맑음고창 26.7℃
  • 맑음제주 29.7℃
  • 맑음강화 25.6℃
  • 맑음보은 26.0℃
  • 맑음금산 26.0℃
  • 맑음강진군 27.8℃
  • 구름조금경주시 27.3℃
  • 맑음거제 27.0℃
기상청 제공

정치


이재명 '영수회담' 제안에 '국힘' "난데없는 구시대 유물"

 

국민의힘은 30일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가 전날 윤석열 대통령에게 ‘민생 영수회담’을 제안한 데 대해 “난데없이 구시대의 유물 '영수회담'을 들고 나섰다”고 강하게 비판했다.

 

국민의힘 윤희석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이재명 대표가) 정쟁을 멈추고 조건 없이 만나서 민생을 위해 머리를 맞대자고 했지만, 없어지지 않는 자신의 사법리스크와 실체적 범죄 혐의를 ‘민생’이란 이름으로 전환해 주도권을 잡겠다는 얄팍한 속셈이 뻔히 보인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윤 대변인은 “구속을 피했다고 있는 죄가 사라지는 것이 아니며, 오히려 법원이 일부 인정함으로써 이재명 대표의 범죄 혐의가 공식화됐음을 진정 모르는가”라며 “민주당은 민생과 경제를 살리겠다며 즉각 '영수회담'에 응하라고 촉구하고 있지만 방향을 잘못 잡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민생과 경제를 살리려면 국회에서의 관련 법안 통과가 최종 해결책이어야 하고, 그러려면 여야 대표가 만나 치열하게 논의하고 협의해야 하지 않겠는가”라며 “이재명 대표와 민주당이 진정으로 민생정치 회복을 원한다면 명분도 없고 격에도 맞지 않는 낡은 수에 매달리지 말고 국민의힘이 제안한 '여야 대표회담'에 응하는 것이 합당하다”고 주장했다.

 

이어 “또한 산적한 민생 현안을 외면한 채 당 대표 한 사람의 방탄을 위해 국회를 마비시키고 장관 탄핵, 총리 해임건의 등으로 국정을 혼란스럽게 한 중대한 과오에 대해 국민께 사과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이재명 대표는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정치란 국민의 더 나은 삶을 만드는 것이고 이 지상 과제 앞에선 여야, 진보 보수가 따로 일 수 없다”면서 윤석열 대통령께 민생영수회담을 제안했다.

 

이 대표는 “대통령과 야당 대표가 조건 없이 만나 민생과 국정을 허심탄회하게 논의하고, 할 수 있는 일들은 신속하게 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대통령과 야당이 머리를 맞대는 것만으로도 경제회복의 신호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HOT클릭 TOP7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