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5 (화)

  • 구름많음동두천 10.6℃
  • 흐림강릉 4.5℃
  • 흐림서울 10.4℃
  • 대전 5.9℃
  • 대구 7.2℃
  • 울산 7.6℃
  • 광주 7.0℃
  • 부산 8.6℃
  • 흐림고창 6.1℃
  • 제주 11.5℃
  • 흐림강화 8.8℃
  • 흐림보은 6.3℃
  • 흐림금산 6.1℃
  • 흐림강진군 7.9℃
  • 흐림경주시 7.2℃
  • 흐림거제 8.5℃
기상청 제공

권두칼럼


돈을 받기 위해 아이를 낳는 부부는 없다

돈을 받기 위해 아이를 낳는 부부는 없다

 

아이를 낳으면 돈을 준다고 한다. 하지만 필자는 단언한다. 돈을 받기 위해 아이를 낳는 부부는 없다. 돈이 없어 아이를 키우기 어려워 아이를 안 낳는 것도 필자는 솔직히 이해가 안 된다. 필자가 어렸을 때 한 집안에서 아이는 5명 이상이었다. 필자는 남자만 5형제이고 장남이다. 그때 돈이 많아서 아이를 낳았을까? 절대 그건 아니었다.

 

지금은 아이를 낳으면 돈을 주고, 아파트를 월 만 원에 살게 하고, 온갖 금전적 특혜를 주면 아이를 낳을 것이라는 사회적 분위기를 조성하고 있는 것 같은데, 사실 아이를 낳는 것과 금전과의 관계는 5% 내외로 그리 큰 포션을 차지하지는 않을 것이라는 게 필자의 생각이다.

 

아이 한두 명 낳으면 돈을 준다고 아이를 낳고 안 낳고 하겠는가, 물론 돈을 주면 아이 기르기 쉬워지겠지만 안 낳는 아이를 더 낳지는 않는다. 그러니까 돈이 없어 아이를 낳지 않는다는 주장에 필자는 100% 동의하기 어렵다.

 

상식적으로 생각해 보자. 우리 주변에 가임기에 있는 젊은 세대에게 ‘왜 아이를 안 낳느냐?’, ‘왜 결혼을 왜 안 하느냐?’고 물으면 기분이 나쁠지 모른다. ‘내 인생 내가 살아가는데 왜 간섭이냐’고 말이다. 마음속으로 이런 생각을 하고 있을 것이다.

 

“내가 대학 다니면서 지금까지 엄청난 노력을 들였는데 결혼하고 아이를 낳아서 왜 그런 걸 없애 버려야 해? 나도 취직하고 여행 다니고 하고 싶은 것 다 하고 싶거든….”

 

요즘 여성들은 개인적인 자아실현 욕구가 굉장히 강해졌다. 그래서 아이를 낳고 키우기가 어려워서, 그러니까 단순히 돈이 들어서 아이를 낳지 않는 것은 아니라는 것이다. 예전에는 집에서 아이를 낳고 돌보고 기르는 게 여성의 일이었으니 어쩔 수 없었다.

 

다시 말해 과거엔 여성이 아이를 낳는 이외에 대안이 없었던 것인데 이제는 다른 대안들이 얼마든지 생겼다. 여성도 무슨 일이든 취업을 할 수 있고, 결혼하지 않아도, 부모에게 의지하지 않아도, 남편에게 의지하지 않아도 자기가 자기 힘으로 살아갈 수 있게 되었다. 무엇보다 당당하게 남자들과 똑같이 활동해서 정당한 자아의 욕구를 실천할 수 있다.

 

여성의 자아 욕구 실현이 아이보다 더 중요한 세상이라도...

 

결론적으로 말하면 출산이 이루어지지 않는 이유는 여성의 자아 욕구 실현이 기능해졌기 때문이다. 어느 동물이건 성욕이 있다. 이 성욕을 채우기 위해 성행위를 하는 것이지 아이를 낳고 싶어서 성행위를 하는 경우는 사실 그렇게 많지 않다고 본다. 이처럼 성욕을 채우기 위한 성행위가 번식으로 이어지는 것인데 예전에는 이를 차단할 방법이 없었다.

 

이제 달라졌다. 아이를 낳는 것보다도 자아실현 욕구가 훨씬 중요해진 사회가 된 것이다. 그래서 잘사는 부자나라일수록 점점 더 출산율이 떨어지게 된다. 지구상에 있는 나라들의 1인당 GDP와 출산율의 관계를 봐도 알 수 있다. 소득이 높고 잘 살수록 출산율은 떨어진다. 그러니까 흔히 아이 키우기가 어려워서 아이를 안 낳는다고 하는 말은 큰 의미가 없다. 아이를 키우기가 어려운 것은 가난한 나라일수록 더 어려우니까 말이다.

 




HOT클릭 TOP7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