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3 (토)

  • 맑음동두천 25.2℃
  • 구름많음강릉 23.6℃
  • 연무서울 27.8℃
  • 맑음대전 25.1℃
  • 구름많음대구 26.0℃
  • 흐림울산 23.3℃
  • 구름많음광주 25.4℃
  • 부산 24.0℃
  • 구름많음고창 25.0℃
  • 흐림제주 26.2℃
  • 구름조금강화 24.3℃
  • 맑음보은 25.9℃
  • 맑음금산 24.2℃
  • 흐림강진군 24.7℃
  • 흐림경주시 24.7℃
  • 흐림거제 23.6℃
기상청 제공

정치


권양숙 여사, 김두관에 “살아 움직이는 역동적인 모습 보여주시길”

 

[M이코노미뉴스=최동환 기자] 김두관 더불어민주당 대표경선 후보는 10일 오후 故 노무현 전 대통령의 묘소를 참배하고  권양숙 여사를 접견했다.

 

권양숙 여사는 김두관 후보에게 “이번 민주당 당대표 선거와 최고위원 선거를 통해 살아 움직이는 역동적인 민주당, 꿈과 희망을 주는 민주당의 모습을 보여주시면 사람들의 마음을  얻을 것”이라며 “민주당에서도 김두관 지사가 나서주는  모습이 민주당으로서도 좋을 것 같다”고 덕담했다.

 

한편, 김두관 전 의원은 “제왕적 당 대표의 1인 정당화를 막겠다”며 당 대표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권 여사는 예방한 김두관 후보에게 노무현 대통령 어록 중에서 정치인이 새겨야 할 어록이 담긴 부채를 선물했다.

 

부채에는 다음과 같은 내용이 담겨있다.

 

“-꿈과 희망-

정치인이  해야 될 가장 큰 일은

사람들에게 꿈과 희망을 주는 것입니다”




HOT클릭 TOP7


배너







사회

더보기
국가수 "함안서 신차 '급발진' 의심사건 차량 결함 없다"
연일 급발진 의심사고가 발생하는 가운데, 지난 4월 출고된 지 한 달도 안 된 신차를 몰다 전복 사고를 낸 60대 운전자의 '급발진 사고' 주장이 국립과학수사연구원(국과수)에서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13일 경남 함안경찰서에 따르면 최근 국과수는 전복 사고가 난 차량에서 별다른 결함을 발견하지 못했다고 전했다. 국과수는 EDR(사고기록장치)과 블랙박스 등 전복 차량 전체를 분석한 결과 운전자가 제동장치를 조작한 이력은 없으며 사고 직전 가속 페달을 작동했을 가능성이 있다고 추정했다. 국과수는 또 사고 현장 인근 방범용 폐쇄회로(CC)TV에도 사고 차량 제동 등에 불이 들어오지 않은 것으로 파악해 급발진 가능성은 적다고 본다. 경찰은 이러한 감정 결과에 따라 60대 운전자 A씨의 급발진 주장은 신빙성이 낮은 것으로 보고, 운전자 과실 여부 등을 추가로 조사할 계획이다. 한편, 이날 서울 성북구에서 70대가 운전하던 승용차가 주차된 차들을 들이받은 후 전복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운전자는 차량 급발진을 주장했다. 성북경찰서 이날 오후 2시께 성북구 돈암동의 한 아파트 지상 주차장에서 70대 남성 A씨가 몰던 승용차가 주차돼있던 차량 1대와 오토바이 여러 대를 들이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