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22 (화)

  • -동두천 12.4℃
  • -강릉 10.7℃
  • 구름많음서울 15.5℃
  • 구름조금대전 14.1℃
  • 박무대구 11.8℃
  • 박무울산 11.4℃
  • 구름많음광주 15.3℃
  • 맑음부산 14.2℃
  • -고창 13.0℃
  • 구름많음제주 17.3℃
  • -강화 13.4℃
  • -보은 10.6℃
  • -금산 10.9℃
  • -강진군 15.3℃
  • -경주시 10.3℃
  • -거제 13.3℃
기상청 제공

정보

전체기사 보기

현대차그룹, “지배구조 개편안, 보완·개선하겠다” … 개편안 결국 철회

… 모비스-글로비스 주총도 취소 … 보완 후 다시 추진키로 결정

현대차그룹이 그룹 지배구조 개편안을 보완·개선해 다시 추진키로 했다. 오늘(21일) 현대모비스와 현대글로비스는 각각 이사회를 열어 현재 체결돼 있는 분할합병 계약을 일단 해제한 후 분할합병 안을 보완·개선해 다시 추진키로 결정했다. 이에 따라 이달 29일 열릴 예정이었던 양사 임시 주주총회는 취소됐다. 이와 관련 현대차 정의선 부회장은 자료를 통해 “현대차그룹이 발표한 사업구조와 지배구조 개편 안에 보내주신 많은 관심과 조언에 깊이 감사드린다”면서 “그 동안 그룹 구조개편안 발표 이후 주주 분들과 투자자 및 시장에서 제기한 다양한 견해와 고언을 겸허한 마음으로 검토해 충분히 반영토록 하겠다”고 밝혔다. 정 부회장은 이어 “이번 방안을 추진하면서 여러 주주 분들 및 시장과 소통이 많이 부족했음도 절감했다”고 덧붙였다. 정의선 부회장은 “현대차그룹은 더욱 심기일전하는 마음으로 여러 의견과 평가들을 전향적으로 수렴해 사업경쟁력과 지배구조를 개선하고 기업가치를 높일 수 있도록 지배구조 개편방안을 보완하여 개선토록 할 것”이라며 “주주 분들과 시장의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더욱 적극적으로 폭넓게 소통하겠다”고 강조했다. 현대차그룹은 지난 3월 글로벌 경영환경 변화와






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