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7 (금)

  • 맑음동두천 17.1℃
  • 맑음강릉 20.2℃
  • 황사서울 16.3℃
  • 황사대전 18.5℃
  • 구름많음대구 22.2℃
  • 울산 21.9℃
  • 황사광주 17.7℃
  • 흐림부산 18.1℃
  • 맑음고창 16.1℃
  • 박무제주 17.9℃
  • 맑음강화 15.2℃
  • 맑음보은 17.6℃
  • 구름많음금산 16.4℃
  • 구름많음강진군 19.7℃
  • 구름많음경주시 22.6℃
  • 구름많음거제 19.0℃
기상청 제공

부동산


“거래허가제 즉시 효력 발생...투기수요 사전차단” 송석준, 개정안 발의

URL복사

 

토지거래허가구역 지정 즉시 효력이 발생하도록 하는 법이 발의됐다. 지정 후 5일 뒤 효력이 발생하는 현행법을 고쳐 투기수요를 막겠다는 취지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송석준 국민의힘 의원은 현재 토지거래허가구역 지정 후 효력이 5일 후에야 발생하는 것을 지정 후 즉시 효력이 발생하도록 하는 ‘부동산 거래신고 등에 관한 법률’ 개정안을 대표발의 했다고 30일 밝혔다.

 

현행법은 토지의 투기적인 거래가 성행하거나 지가가 급격히 상승하는 지역과 그러한 우려가 있는 지역에 대해 토지거래허가구역을 지정할 수 있도록 되어 있다.

 

그러나 구역을 지정하고도 효력이 공고한 날로부터 5일 후에 발생하기 때문에 그사이 투기수요가 몰리거나 호가를 높여 거래가 이루어지는 등 지정의 효력이 반감되는 사례가 발생하고 있다는 지적이 있었다.

 

이번에 송 의원이 대표 발의한 개정안은 토지거래허가구역 지정을 한 경우 공고한 때부터 즉시 효력이 발생하도록 해 토지거래허가구역 지정 제도의 실효성을 높이고, 부동산 시장 교란행위를 사전에 차단하기 위한 내용을 담고 있다.

 

송 의원은 “재개발·재건축을 통한 부동산 공급 확대 정책으로 부동산 시장 정상화를 추진하는 동시에 재건축·재개발 시장의 교란행위를 방지하는 것도 필요하다”며 “동 개정안이 통과되면 토지거래허가제도의 맹점을 보완하여 부동산 시장 정상화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