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21 (월)

  • 구름조금동두천 24.4℃
  • 구름조금강릉 22.8℃
  • 구름조금서울 24.0℃
  • 맑음대전 25.5℃
  • 구름많음대구 27.5℃
  • 구름많음울산 26.9℃
  • 맑음광주 26.0℃
  • 구름많음부산 26.8℃
  • 맑음고창 25.8℃
  • 맑음제주 27.0℃
  • 맑음강화 22.1℃
  • 맑음보은 24.1℃
  • 맑음금산 24.8℃
  • 구름조금강진군 26.9℃
  • 구름조금경주시 25.8℃
  • 구름조금거제 27.6℃
기상청 제공

부동산


집값 10% 내고 사는 '누구나 집', 인천·안산·화성·의왕·파주·시흥에 1만여 가구 공급

URL복사

 

더불어민주당 부동산특별위원회는 10일 '누구나 집' 시범사업 부지로 인천·안산·화성·의왕·파주·시흥시 등 6개 지역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김진표 특위 위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6개 지역에 총 1만785가구가 공급될 예정"이라며 "연내 사업자를 선정해 2022년 초부터 분양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누구나 집'은 집값의 10%로 거주하고, 10년 후 최초 공급가에 집을 살 수 있도록 하는 제도다.

 

지역을 구체적으로 보면 ▲인천 검단(4225가구) ▲시흥 시화멀티테크노밸리(3300가구) ▲의왕 초평(951가구) ▲파주 운정(910가구) ▲화성 능동(899가구) ▲안산 반월·시화(500가구) 등이다.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