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09 (금)

  • 흐림동두천 24.7℃
  • 구름조금강릉 27.6℃
  • 흐림서울 25.6℃
  • 구름많음대전 27.1℃
  • 흐림대구 24.1℃
  • 흐림울산 23.3℃
  • 흐림광주 26.2℃
  • 박무부산 24.4℃
  • 구름많음고창 26.9℃
  • 구름많음제주 28.8℃
  • 구름많음강화 25.4℃
  • 구름많음보은 25.6℃
  • 구름많음금산 26.7℃
  • 흐림강진군 27.9℃
  • 흐림경주시 24.0℃
  • 구름많음거제 26.7℃
기상청 제공

사회


최혜영 의원 "광주 붕괴사고 트라우마, 국가 차원의 치료 지원을"

URL복사

 

광주시 철거건물 붕괴 참사 이후 트라우마를 겪는 피해자의 심리치료지원을 위해 국가 차원의 '국가트라우마센터'가 나서야 한다는 주장이 나왔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최혜영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16일 “국가트라우마센터가 광주시와 함께 재난 심리지원 대응팀을 구성해 피해자 심리안정을 위한 재난 정신건강 서비스 제공방안을 마련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최 의원에 따르면 지난 9일 광주광역시 학동4구역 재개발 철거 건물 붕괴 사고로 9명의 사망자를 포함 17명의 사상자가 발생해 사고의 피해자와 유가족 뿐 아니라 이를 지켜본 일반 광주시민의 고통이 매우 클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

 

광주광역시는 철거 건물 붕괴사고로 인한 심리적 충격을 완화하고 일상의 회복을 돕기 위해 피해 유가족, 생존자, 현장 목격자, 일반시민 등을 대상으로 심리지원을 실시하기로 했지만, 일상생활 중에 갑자기 발생한 건물 붕괴사고로 많은 사상자가 발생한 점을 고려할 때 광역시 차원이 아닌 국가차원의 트라우마 지원이 필요해 보인다는 것이 최 의원의 설명이다.

 

실제 과거 재난에 따른 피해자 회복 서비스를 국가가 지원한 사례는 다양하다. 국가트라우마센터가 최 의원에게 제출한 ‘재난에 따른 피해자 회복 서비스 지원현황’에 따르면 트라우마센터에서는 2018년 종로구 고시원 화재 사고와 강릉펜션 일산화 중독사고, 2019년 강원도 산불 및 헝가리 유람선 침몰사고에 이어 지난해부터는 코로나19 통합심리지원단을 구성해 현재까지 전체 2,097명의 재난 피해자에 대해 6,825건의 심리 회복 서비스를 지원했다.

 

최 의원은 “이번 사고로 희생되신 고인들의 명복을 빌고, 유가족분들과 피해자들에게 깊은 애도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부상자 뿐만 아니라 인근 주민과 목격자 등 일반 시민을 위해서 국가가 심리지원에 나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