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5 (월)

  • 맑음동두천 9.8℃
  • 맑음강릉 12.3℃
  • 구름조금서울 11.8℃
  • 맑음대전 11.2℃
  • 맑음대구 11.9℃
  • 맑음울산 14.2℃
  • 맑음광주 13.6℃
  • 맑음부산 16.1℃
  • 구름많음고창 9.9℃
  • 맑음제주 15.2℃
  • 맑음강화 12.4℃
  • 맑음보은 6.8℃
  • 맑음금산 7.2℃
  • 맑음강진군 12.7℃
  • 맑음경주시 10.3℃
  • 맑음거제 12.7℃
기상청 제공

부동산


고덕1구역, 오세훈표 신속통합기획 공모신청 '난항'

URL복사

 

서울시 주도의 '신속통합기획'에 대한 관심도가 높은 가운데 서울 강동구 고덕1구역의 공모 신청이 주민 간 갈등으로 순탄치 않은 모습이다.

 

6일 정비업계에 따르면 고덕1구역은 신속통합기획에 참여하기 위한 사전동의서를 받은 결과 토지 등 소유주 670여명 가운데 약300명(약 40%)의 동의를 얻었다.

 

그러나 신속통합기획을 원하지 않는 주민들이 반대 동의서를 걷기 시작하면서 공모 신청에 난항을 겪고 있다.

 

고덕1구역 인근 중개업소 대표는 "단독주택과 연립주택 중 단독주택 소유주들의 반대가 많은 상황"이라며 "토지 등 소유자 30% 이상이 반대하는 구역은 공모대상에서 제외된다"고 설명했다.

 

서울시는 지난달 22일부터 신속통합기획이 적용되는 민간재개발 후보지 공모를 받고 있다. 이달 29일까지 공모를 받은 다음 11월 중 자치구별 사전 검토를 거친 후 12월 중 25개 내외의 최종 후보지를 선정할 계획이다.

 

공모에 참여할 수 있는 대상지는 법령과 조례에 따른 재개발 정비구역 지정요건을 충족하는 동시에 토지 등 소유자 30% 이상이 구역지정을 희망하는 지역이다.

 

공공기획에서 이름을 바꾼 신속통합기획은 민간 주도로 개발을 진행하고 공공부문이 계획과 절차를 지원하는 방식이다. 이렇게 되면 보통 5년 정도 걸리던 정비구역 지정절차를 2년으로 대폭 단축할 수 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