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3.22 (목)

  • -동두천 -0.5℃
  • -강릉 -0.3℃
  • 박무서울 1.1℃
  • 박무대전 0.7℃
  • 흐림대구 2.1℃
  • 흐림울산 1.3℃
  • 흐림광주 2.3℃
  • 흐림부산 2.1℃
  • -고창 1.7℃
  • 흐림제주 6.2℃
  • -강화 1.2℃
  • -보은 0.7℃
  • -금산 -0.1℃
  • -강진군 2.3℃
  • -경주시 1.9℃
  • -거제 3.4℃
기상청 제공

정치

심상정, “오늘을 시작으로 구태, 재벌, 정치검찰 개혁하겠다”


 

 

탄핵 표결을 앞두고 정의당은 국회 앞에서 발언대 행사를 가졌다. 1백여 명의 시민들은 함께 탄핵촉구 구호를 외쳤다.

 

심상정 정의당 상임대표는 오늘 운명의 날, 몇시간 뒤에 저 국회에서는 탄핵소추안이 의결될 것이라며 국회가 국민여러분의 명령을 잘 받드는 떳떳한 국회가 되길 소망한다고 밝혔다.

 

이어 오늘 대통령 탄핵안 소추안이 가결된다면 이것이 촛불시민의 승리라고 생각한다면서 두 눈을 부릅뜨고 탄핵을 가결 시키겠다. 여러분 앞에 대한민국 최고의 국민의 자부심을 함께 확인할 수 있도록 남은시간 탄핵을 가결시키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노회찬 원내대표는 이곳 국회는 민의정당이고, 민의는 탄핵이라며 국회가 민의정당이라면 오늘 탄핵을 가결시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오늘 국회에서 탄핵안이 가결되지 못하면 국회의원 단 한명도 밖으로 나갈 수 없다면서 단순히 끌어내리는 것이 아니라 권력형 부정부패를 완전 없애는 역사적인 날로 만들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정의당의 발언대 행사 중에 일부 시민들은 먹거리를 나눠주기도 했다. 직접 박스를 들고 먹거리를 나눠주던 한 시민은 서울 송파구 지역 카페(모임, 엄마들 모임)에서 밥버거 무료로 나눠주는 것이라고 말했다.

 

어떻게 나왔냐는 질문에 그는 그냥 나왔다. 나라 주인이니까라고 답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