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26 (목)

  • -동두천 31.9℃
  • -강릉 33.7℃
  • 구름조금서울 33.2℃
  • 구름조금대전 34.0℃
  • 구름조금대구 36.2℃
  • 맑음울산 32.0℃
  • 구름조금광주 33.8℃
  • 맑음부산 31.0℃
  • -고창 31.5℃
  • 구름많음제주 29.8℃
  • -강화 28.9℃
  • -보은 33.4℃
  • -금산 32.9℃
  • -강진군 32.2℃
  • -경주시 33.0℃
  • -거제 33.4℃
기상청 제공

연예


‘모란봉’ 대북 방송 애창가요 1위는…바로 ‘이등병의 편지’


김광석이 부른 ‘이등병의 편지’가 북한 비무장지대 대북 방송 애창 가요 1위로 꼽혔다.


지난 13일 오후에 방영된 TV조선 모란봉 클럽에서는 ‘최연소 통일학 박사’ 주승현 씨가 출연해 북한에서의 경험을 털어놓았다.


과거 북한에서 군 복무했던 시절을 떠올리며 그곳의 실태를 들려준 주 씨는 “13년 간 비무장지대에서 군복무 하면서 대북방송에 많이 노출됐지만 처음에는 그 내용들을 믿지 않았다”며 “동료와 대북 방송에 대해 대화할 경우 처벌받기 때문에 항상 조심해야 했다”고 북한의 실상을 밝혔다.


이어  주 씨는 “대북 방송 분량만큼 사상교육도 실시됐는데 어느 정도 시간이 지나자 체제에 의심이 가기 시작했고 반신반의 하게 됐다"며 "그렇게 6년이 지나니까 남한에 대해 감이 잡히기 시작했다”고 고백했다.


주 씨는 “비무장지대에서 오래 근무하는 북한군일수록 대북방송에 노출되는 시간도 많기 때문에 개개인의 사상에 더 영향력을 미친다”면서 "하루 최대 18시간 이상 방송할 정도로 (대북방송) 프로그램 종류가 굉장히 많았다"고 말했다.


DMZ 복무 당시 대북 방송에 어떤 내용들이 있었냐는 MC들의 질문에 주 씨는 “‘가요 7080’이였다”면서 "가장 유행했던 곡 1위가 바로 김광석의 ‘이등병의 편지’였다”고 밝혔다.


한편 ‘모란봉 클럽’은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 TV조선에서 방영된다.


배너
배너


배너



\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