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30 (토)

  • 맑음동두천 28.6℃
  • 맑음강릉 26.5℃
  • 구름조금서울 28.3℃
  • 구름많음대전 28.8℃
  • 구름많음대구 27.7℃
  • 흐림울산 24.0℃
  • 흐림광주 24.5℃
  • 흐림부산 23.6℃
  • 구름많음고창 26.0℃
  • 흐림제주 20.9℃
  • 구름조금강화 25.7℃
  • 구름많음보은 26.7℃
  • 구름많음금산 27.1℃
  • 흐림강진군 24.5℃
  • 구름많음경주시 26.1℃
  • 구름많음거제 23.9℃
기상청 제공

기업


[생물반도체, 몸속 균들의 전쟁-⑦] 국민 10명 중 1명 이상은 당뇨

21세기 들어 급격하게 증가하는 질병을 꼽으라면 당뇨병을 빼놓을 수 없다.

 

2016년 국내 당뇨병 유병률은 14.4%로, 우리나라 국민 10명 중 1명 이상은 당뇨병을 앓고 있는 셈인데, 특히 소아·청소년의 비만으로 인한 제2형 당뇨병 환자가 늘어 문제의 심각성을 더하고 있다.

 

통계청의 2017년 사망원인통계에 따르면 당뇨병은 전체 사망원인 6위에 올랐고, 세계보건기구(WHO)는 당뇨병에 걸린 환자가 2025년 3억3,300만명에 이를 것으로 전망한 바 있다.

 

당뇨병은 췌장에서 분비되는 인슐린이 부족하거나 제대로 작용하지 못해 혈당이 에너지로 이용되지 않고 혈액 속에 쌓여 고혈당 증상이 나타나는 질환이다.

 

불균형화된 영양소의 섭취와 운동 부족 등은 당뇨병 발생 빈도를 높이기 때문에 꾸준한 운동과 영양적으로 균형 잡힌 식사 등 당뇨병 예방에 도움이 되지만, 현대인들이 이를 지키기란 쉬운 일이 아니다.

 

최근 장내 미생물 조성과 당뇨병의 상관관계가 밝혀지면서 당뇨병 치료를 위한 마이크로바이옴 치료제가 개발되고 있어 주목된다.

 

관련 연구에 따르면 장내 미생물 대사물질인 ‘포스트바이오틱스(유산균배양건조물)’ 중 하나인 단쇄지방산은 혈당 조절 및 상당한 체중 감소와 관련이 있는 GLP-1의 분비를 촉발시킨다.

 

또한 고지방 식이를 섭취한 쥐에 부티레이트(Butyrate)를 투여했을 때 혈당항상성 유지 및 인슐린 감수성 개선 효과가 관찰되는 등 고지방식이에 의해 유도된 대사, 췌장 및 장 변화에 대한 보호 작용, 당뇨병 전증(Prediabetes) 상태의 발달이 상당히 억제됐다.

 

따라서 포스트바이오틱스를 꾸준하게 섭취하는 것은 당뇨병 예방 및 개선에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윤복근 광운대학교 바이오의료경영학과 책임지도교수는 “현대인들은 스트레스, 서구화된 식사, 불규칙적인 생활패턴 등으로 당뇨병의 위협에 노출돼 있다. 특히 소아비만의 증가와 함께 소아의 제2형 당뇨도 꾸준히 증가하는 추세”라며 “당뇨병 예방 및 개선하기 위해서는 영양잡힌 식사, 꾸준한 운동, 규칙적인 생활의 습관화가 필수적이며, 추가로 포스트바이오틱스를 섭취한다면 더 효과적으로 당뇨병을 개선할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해외에서는 포스트바이오틱스 관련 건강기능식품이 이미 시장에 많이 출시된 가운데, 국내에는 특허균주 2종과 프리바이오틱스(프로바이오틱스의 먹이), 포스트바이오틱스(유산균배양건조물)이 함유된 (주)마이크로바이옴의 ‘마이크로바이옴 포스트바이오틱스 프로바이오틱스’가 출시돼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충남 부여 정각사 승제스님 "코로나19 지혜롭게 극복하자"
불기 2564(2020)년 '부처님오신날' 기념행사가 전국 1만5천 여 개 사찰에서 일제히 봉행됐다. 지난 4월 30일이던 ‘부처님오신날’ 법요식은 한 달 간 미뤄졌고 매년 열리던 연등회도 열리지 못했다. 충청남도 부여군 석성면 정각리(正覺里)에 있는 조선시대 사찰 정각사(주지 승제스님)는 ‘부처님오신날’ 법요식을 열고 ‘코로나19'로 인한 국가적 위기상황을 지혜롭게 극복하기 위한 기도 정진을 했다. 법요식에 앞서 정각사는 코로나19 감염우려가 여전한 만큼 사찰을 찾은 신도들의 마스크 착용과 발열체크, 손 소독을 철저히 했고, 신도들은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하며 봉축 불공, 봉축법요식을 참관했다. 정각사 승제스님은 “지금 우리는 예측하지 못했던 신종 바이러스 코로나19로 인해 힘든 상황을 보내고 있으며 사회적 거리두기도 여전히 진행 중”이라며 “그러나 우리는 그 어떤 어려움도 지혜롭게 극복해 왔고 지금의 위기도 힘을 모으면 충분히 이겨낼 수 있다”고 말했다. 부여 정각사는 백제시대에 창건된 사찰로 대웅전의 석가모니불상은 근대에 조성되었고 관세음보살상과 대세지보살상은 조선시대 조성된 것으로 충청남도 문화재자료 제415호 지정되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