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9 (목)

  • 구름조금동두천 20.3℃
  • 구름많음강릉 22.0℃
  • 박무서울 22.4℃
  • 박무대전 22.3℃
  • 박무대구 21.5℃
  • 박무울산 20.5℃
  • 구름조금광주 22.3℃
  • 박무부산 20.8℃
  • 맑음고창 20.2℃
  • 박무제주 21.0℃
  • 구름많음강화 19.3℃
  • 구름많음보은 19.9℃
  • 구름조금금산 20.8℃
  • 구름많음강진군 20.8℃
  • 흐림경주시 21.3℃
  • 구름많음거제 20.7℃
기상청 제공

부동산


현대건설, 역대급 재개발 ‘한남3구역’ 수주

“디에이치 한남, 강북 대표하는 최고의 명품 단지로 만들 것”

 

현대건설이 역대 최대 규모의 재개발 사업인 ‘한남3재정비촉진구역 주택재개발 정비사업’을 수주했다.

 

현대건설은 전날(21일) 오후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조합원 2,801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한남3구역 시공사 선정 총회에서 1,409표를 얻어 시공사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한남3구역 재개발 사업은 서울 용산구 한남동 686 일대에 지하 6층∼지상 22층, 197개 동, 5,816세대(임대 876세대 포함) 아파트와 근린생활시설 등을 신축하는 총 사업비 7조원 규모의 역대 최대 규모 재개발 사업이다.

 

이번 시공사 선정 총회에서 현대건설은 업계 최고 수준의 탄탄한 재무구조와 풍부한 현금 유동성을 바탕으로 압도적인 사업조건을 제시, 사업을 안정적으로 추진할 수 있다는 점과 뛰어난 기술력 등으로 조합원들의 표심을 얻었다.

 

 

현대건설 윤영준 주택사업 총괄대표는 “현대건설의 최고의 기술력과 경험 그리고 탄탄한 자금력을 바탕으로 한남3구역 조합원들의 선택을 받았다”며 “한남3구역이 강북을 대표하는 최고의 명품 단지 ‘디에이치 한남’으로 거듭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