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5 (목)

  • 구름많음동두천 3.4℃
  • 구름많음강릉 9.8℃
  • 구름많음서울 6.7℃
  • 맑음대전 3.2℃
  • 맑음대구 8.6℃
  • 맑음울산 8.0℃
  • 구름조금광주 4.0℃
  • 구름조금부산 8.6℃
  • 구름조금고창 0.4℃
  • 구름많음제주 9.2℃
  • 흐림강화 6.4℃
  • 흐림보은 0.4℃
  • 구름많음금산 0.1℃
  • 구름많음강진군 1.5℃
  • 맑음경주시 2.8℃
  • 구름조금거제 5.8℃
기상청 제공

부동산


여섯 번째 3기 신도시는 광명·시흥...“2025년 분양”

지방은 부산 대저, 광주 산정 등 2곳 중규모 택지 확정

URL복사

 

경기도 광명과 시흥이 여섯 번째 3기 신도시로 선정됐다. 지방에선 부산 대저와 광주 산정 등 2곳이 중규모 공공택지로 확정됐다.

 

국토교통부는 24일 이런 내용을 담은 ‘대도시권 주택공급 확대를 위한 신규 공공택지 추진계획’을 발표했다. 

 

이번 신규 공공택지 선정은 2·4 대책의 후속 조치다. 정부는 당시 전국 83만 가구 공급계획을 발표하면서 이 중 약 25만 가구를 신규 공공택지에서 공급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윤성원 국토교통부 1차관은 오늘 발표에서 “나머지 15만 가구 택지는 지자체 협의 등을 거쳐 4월경 공개할 계획”이라고 했다.

 

하남 교산, 고양 창릉 등 지금까지 나온 3기 신도시 중 가장 큰 광명·시흥에는 약 7만호가 공급될 예정이다. 광명시 광명동, 옥길동, 노온사동, 가학동과 시흥시 과림동, 무지내동, 금이동 일대 1,271만㎡ 규모다. 

 

이외에 부산 대저 1만8,000호, 광주 산정 1만3,000호가 각각 공급된다.

 

정부는 이번에 선정한 지역과 주변지역 등을 토지거래 허가구역으로 지정하고, 실거래 기획조사 등을 강화해 투기수요를 차단할 방침이다. 

 

아울러 내년 상반기까지 신규 택지 지구 지정을 완료하고 2025년부터 분양을 시작할 계획이다.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