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0 (수)

  • 구름조금동두천 26.9℃
  • 구름많음강릉 26.1℃
  • 구름많음서울 26.9℃
  • 대전 25.2℃
  • 흐림대구 29.4℃
  • 흐림울산 29.8℃
  • 흐림광주 29.8℃
  • 흐림부산 29.8℃
  • 흐림고창 28.9℃
  • 구름많음제주 34.5℃
  • 맑음강화 27.4℃
  • 흐림보은 24.8℃
  • 흐림금산 25.8℃
  • 흐림강진군 31.3℃
  • 흐림경주시 29.3℃
  • 흐림거제 28.9℃
기상청 제공

금융


전세대출 총액 167조원 돌파...2030 비중 절반 이상

이종배 “금리인상세 겹치며 2030세대 이자부담 증가...정부 대책 마련 시급”

 

전국 17개 은행의 전세자금 대출액이 167조원을 돌파한 가운데 전세자금 대출을 받은 2030세대는 81만명으로 전체 채무자의 절반 이상을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종배 국민의힘 의원(충북 충주, 3선)이 금융감독원으로부터 받아 10일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지난 4월말 기준 전세자금대출 채무자 수는 133만 5,090명, 대출 총액은 167조 510억원으로 집계됐다.

 

전세자금대출 규모는 매년 증가해왔다. 2019년 98조 7,315억원이었던 전세자금대출 잔액은 2020년 132조 3,101억원, 2021년에는 162조 119억원으로 늘어났다.

 

채무자 수도 증가추세다. 전세자금대출 채무자 수는 2019년 92만 4,714명이었는데 2020년에는 114만 4,366명, 2021년에는 130만 4,991명으로 증가했다.

 

특히 전세자금대출 규모 및 채무자 수를 보면 2030세대가 과반 이상을 차지하고 있다. 전체 체무자 수 중 2030세대 비중을 보면 2019년 56.5%, 2021년 61.2%로 늘었고, 같은 기간 대출액 역시 총액 대비 55.4%에서 58.1%로 비중이 증가했다.

 

 

이 의원은 “전세자금대출 규모와 채무자 수가 꾸준히 증가하는 가운데 2030세대의 비중이 늘어나고 있다”며 “최근 금리인상세까지 겹치며 2030세대의 이자부담이 더욱 증가할 것으로 보여 정부의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지적했다.




HOT클릭 TOP7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