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6 (월)

  • 구름조금동두천 15.8℃
  • 구름많음강릉 19.0℃
  • 구름많음서울 20.1℃
  • 구름많음대전 17.8℃
  • 흐림대구 18.5℃
  • 흐림울산 18.2℃
  • 구름많음광주 20.1℃
  • 흐림부산 20.3℃
  • 흐림고창 17.6℃
  • 흐림제주 22.5℃
  • 구름많음강화 17.6℃
  • 구름많음보은 14.5℃
  • 구름많음금산 15.4℃
  • 흐림강진군 18.4℃
  • 흐림경주시 16.9℃
  • 흐림거제 18.5℃
기상청 제공

경인뉴스


안산시, 집중호우로 인한 지역내 피해 복구에 '총력'

이민근 시장 “피해 복구 속도감 있게 추진"
이재민 지원에도 전력 대처

 

안산시가 집중호우로 인한 지역내 피해 복구에 시 차원에서 전력 대처해 나간다.

 

안산시(시장 이민근)는 지난 8일부터 계속된 집중호우로 발생한 피해를 복구하고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전 행정력을 동원해 나가고 있다고 10일 밝혔다. 

 

안산시에 따르면 지난 8일부터 지역에서 약 362㎜의 집중호우가 내린 가운데 도로 및 주택침수, 수목전도, 토사유출 등 시설피해 585건이 발생했지만 다행이 인명피해는 없다고 강조했다.

 

시는 현재 257건은 복구를 완료했고 328건은 신속히 복구중이다.

 

특히 저지대 주택침수로 76가구의 이재민이 발생한 반월동 지역에는 창말체육관(상록구 건건동)에 이재민 임시 거주시설과 통합지원본부를 설치해 오늘(10일)부터 운영에 들어갔다.

 

앞서 시는 8일부터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하고 ▲하천, 해안, 저지대 도로에 안전선 설치 ▲재난취약시설 예찰 ▲호우·강풍·풍랑 대비 홍보 등 비상대응체제에 돌입했다.

 

이민근 시장은 “피해 복구에 힘을 보태주고 계시는 여러 봉사단체와 관계기관에 감사드린다”며 “시민들이 하루빨리 일상으로 복귀하도록 가용인력과 장비를 총동원해 속도감 있게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HOT클릭 TOP7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