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06 (목)

  • 흐림동두천 21.1℃
  • 흐림강릉 19.2℃
  • 연무서울 22.7℃
  • 박무대전 22.3℃
  • 연무대구 24.5℃
  • 연무울산 24.7℃
  • 박무광주 24.7℃
  • 연무부산 23.9℃
  • 흐림고창 22.1℃
  • 구름많음제주 23.2℃
  • 흐림강화 20.5℃
  • 흐림보은 21.1℃
  • 흐림금산 21.2℃
  • 구름많음강진군 22.8℃
  • 구름많음경주시 23.8℃
  • 구름많음거제 24.3℃
기상청 제공

정보


제64회 현충일 추념식, “대한민국의 이름으로 당신을 기억합니다”

6일 오전 9시55분부터 국립서울현충원서 개최

 

“대한민국의 이름으로 당신을 기업합니다”는 슬로건하에 제64회 현충일 추념식이 국가유공자와 유족, 각계대표, 시민, 학생 등 1만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오늘(6일) 오전 9시55분부터 국립서울현충원에서 열렸다.

 

특히, 이번 추념식에는 국외안장 독립유공자 유해봉환 유족 및 비무장지대(DMZ) 화살머리고지 등에서 유해가 발굴된 6·25전사자 유가족들이 주빈과 함께 입장했다.


추념식은 오전 10시 정각 전국적으로 울리는 사이렌에 맞춰 국가를 위해 희생하신 모든 분들을 추념하고 감사의 뜻을 표하는 ‘6610 캠페인’ 추모묵념을 시작으로 진행됐다.

 

국기에 대한 맹세문 낭독과 애국가는 김민석(배우), 방성준(배우 성준), 이창섭(비투비 창섭), 차학연(빅스 엔) 신동우(B1A4 신우) 등 군 복무 중인 연예인들이 선도했다.

 

진행될 헌화 및 분향은 주빈 내외와 함께 국가유공자와 유족, 정부 주요인사, 정당대표, 보훈단체장 및 학생대표와 휴가 중 원효대교에서 강에 빠진 여고생을 구출한 황수용 하사, 대구저수지에서 물에 빠진 남성을 구출한 김대환 경위, 전남해남소방서 근무 중 강원도 산불 진화를 위해 가장 멀리서 지원을 나간 정의성 소방교,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 대표로 김규태 상사 또한 함께 할 예정이다.

 

추념공연은 위패봉안관에서 ‘알비노니의 현과 오르간을 위한 아다지오’를 첼로와 건반으로 연주하는 영상이 상영되며 ‘당신을 기다리며 보낸 세월(추모연주와 편지 낭독)’이 진행되고, 이후 소프라노 신영옥 씨가 우리 가곡 ‘비목’을 대학연합합창단, 국방부 중창단과 함께 합창한다. 

 

식후에는 아직 남편의 유해를 찾지 못한 김차희 여사와 함께 현충탑 지하에 있는 위패봉안관을 참배할 예정이다.

 

故  성복환 일병(김차희 여사의 배우자)을 포함, 아직도 돌아오지 못한 애국지사, 재일학도의용군, 경찰 등 호국 용사와 이름조차 확인되지 않은 전사자들의 희생을 기릴 예정이다.

 

한편, 지자체 단위의 추념식은 전국 충혼탑에서 17개 시·도와 226개 시·군·구 주관으로 개최되며, 각급 학교를 비롯한 기업체 등에서도 자율적으로 실정에 맞게 자체추념식을 진행할 계획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64회 현충일 추념식, “대한민국의 이름으로 당신을 기억합니다”
“대한민국의 이름으로 당신을 기업합니다”는 슬로건하에 제64회 현충일 추념식이 국가유공자와 유족, 각계대표, 시민, 학생 등 1만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오늘(6일) 오전 9시55분부터 국립서울현충원에서 열렸다. 특히, 이번 추념식에는 국외안장 독립유공자 유해봉환 유족 및 비무장지대(DMZ) 화살머리고지 등에서 유해가 발굴된 6·25전사자 유가족들이 주빈과 함께 입장했다. 추념식은 오전 10시 정각 전국적으로 울리는 사이렌에 맞춰 국가를 위해 희생하신 모든 분들을 추념하고 감사의 뜻을 표하는 ‘6610 캠페인’ 추모묵념을 시작으로 진행됐다. 국기에 대한 맹세문 낭독과 애국가는 김민석(배우), 방성준(배우 성준), 이창섭(비투비 창섭), 차학연(빅스 엔) 신동우(B1A4 신우) 등 군 복무 중인 연예인들이 선도했다. 진행될 헌화 및 분향은 주빈 내외와 함께 국가유공자와 유족, 정부 주요인사, 정당대표, 보훈단체장 및 학생대표와 휴가 중 원효대교에서 강에 빠진 여고생을 구출한 황수용 하사, 대구저수지에서 물에 빠진 남성을 구출한 김대환 경위, 전남해남소방서 근무 중 강원도 산불 진화를 위해 가장 멀리서 지원을 나간 정의성 소방교,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 대표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