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5 (금)

  • 흐림동두천 17.6℃
  • 맑음강릉 18.4℃
  • 구름많음서울 19.2℃
  • 구름조금대전 19.3℃
  • 구름조금대구 17.1℃
  • 흐림울산 18.9℃
  • 구름조금광주 19.8℃
  • 흐림부산 19.5℃
  • 구름많음고창 17.8℃
  • 흐림제주 21.0℃
  • 흐림강화 18.1℃
  • 맑음보은 13.2℃
  • 구름조금금산 15.7℃
  • 흐림강진군 18.3℃
  • 구름조금경주시 16.6℃
  • 구름많음거제 20.0℃
기상청 제공

부동산


지난해 분양가 상승률 전국 1위는 ‘광주’...1년 새 15% 올라

전국 평균 5.34% 상승

URL복사

 

지난해 전국 민간아파트 분양가격이 5.34%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경제만랩이 주택도시보증공사(HUG)의 민간아파트 분양가격 동향을 분석해 12일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전국 민간아파트 분양가격은 1월 3.3㎡당 1,124만원에서 12월 1,184만원 수준으로 상승했다.

 

특히 광주가 전국에서 가장 많이 올랐다. 지난해 1월만 하더라도 3.3㎡당 1,092만원 수준이었지만, 12월에는 1,265만원으로 치솟아 올라 1년간 15.84%나 상승했다. 이는 주택도시보증공사가 광주 민간아파트 분양가 통계를 작성하기 시작한 2013년 이후 최고 상승률이다. 광주지역 부동산 관계자는 “광주의 경우 비규제지역으로 분양가상한제 적용도 받지 않고, 전매제한 기간도 6개월에 불과해 새 아파트 수요가 매우 많은 상황”이라고 전했다. 

 

지난해 전국 민간아파트 분양가 상승률 2위는 제주시로 나타났다. 지난해 1월 3.3㎡당 1,129만원이던 분양가는, 12월 1,281만원으로 13.46% 상승했다. 같은 기간 세종시는 3.3㎡당 분양가가 1,008만원에서 1,141만원으로 13.19% 오르면서 전국 3위를 기록했다. 한편 서울은 같은 기간 2,508만원에서 2,625만원으로 1년 새 4.67% 상승했고, 인천과 경기는 각각 11.68%, 5.48%의 상승률을 보였다. 

 

오대열 경제만랩 리서치팀장은 “정부의 과도한 부동산 규제로 서울 분양 아파트들이 로또 아파트로 전락하고 있다”며 “비 규제지역은 단기간 시세차익을 노리는 투기수요까지 증가해 아파트 청약과열 현상이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이대서울병원 웰에이징센터, 비만클리닉 외래진료 시작
비만은 21세기 인류의 건강을 위협하며 수많은 합병증을 유발해 삶의 질을 떨어뜨리고 결국 생명을 단축시키는 질병이다. 실제로 비만은 건강과 생명을 위협하는 수많은 질환을 직간접적으로 유발하는데 제2형 당뇨병, 고혈압, 이상지질혈증, 허혈성 심장질환, 천식, 수면무호흡증, 위식도 역류 질환, 지방간, 담석증, 관절염, 불임, 우울증, 혈관질환, 각종 암 등이 대표적이다. 이러한 비만을 해결하기 위해 이대서울병원 웰에이징센터 내에 비만클리닉을 개설해 매주 목요일 오후 진료에 들어갔다. ‘비만 파수꾼’이란 별명으로 유명한 심경원 가정의학과 교수를 필두로, 김지훈 성형외과 교수와 이윤택 외과 교수가 함께 협진을 통해 최적의 치료법을 제시한다. 각 해당과 의료진 협진을 통해 약물 치료와 운동 처방 뿐만 아니라 체형 교정 및 고도비만수술까지 가능하며, 외래 당일 웰에이징센터에서 모든 검사를 진행할 수 있다. 심경원 교수는 "이대서울병원 비만클리닉에서는 식욕억제제 등 약물 요법과 운동요법은 물론 고도비만 해결을 위한 비만수술까지 가능하다"며 "비만 관련 최고 수준의 전문의들이 환자별 맞춤 비만 진료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