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3 (수)

  • 맑음동두천 23.3℃
  • 흐림강릉 19.3℃
  • 맑음서울 23.3℃
  • 구름많음대전 24.4℃
  • 흐림대구 20.6℃
  • 흐림울산 19.9℃
  • 흐림광주 23.2℃
  • 흐림부산 22.3℃
  • 흐림고창 23.7℃
  • 제주 22.1℃
  • 맑음강화 22.3℃
  • 흐림보은 20.6℃
  • 흐림금산 22.9℃
  • 구름많음강진군 24.6℃
  • 흐림경주시 20.9℃
  • 흐림거제 22.0℃
기상청 제공

부동산


올해 일반분양 비중 5년來 최고...전국 최저는 ‘서울’

전국 아파트 일반분양 가구 비중 82.9%...서울은 38.7%

URL복사

 

올해 전국의 아파트 분양물량 가운데 일반분양 물량 비중이 최근 5년(2017년~2021년)새 가장 많았던 것으로 조사됐다.

 

14일 부동산R114에 따르면, 올해 들어 지난 9월 8일까지 전국에서 분양된 아파트(임대 제외) 총 19만8,958가구 중 16만4,844가구가 일반분양 물량으로 집계됐다.

 

일반분양 비중은 82.9%로 지난 2016년(87.6%)이후 가장 높았다. 수도권(81.3%)과 지방(84.3%) 모두 80%를 상회했다.

 

반면 서울은 일반분양 물량 비중이 38.7%에 그치면서, 전국에서 유일하게 일반분양 가구 비중이 50%를 넘어서지 못한 지역으로 꼽혔다.

 

서울의 분양물량은 대부분 재개발·재건축을 통해 공급되는데, 조합원 분을 제외한 물량이 공급되기 때문에 일반분양 가구 비중이 낮은 것이다.

 

한편 서울은 연말까지 분양예정 된 아파트(3만6,170가구) 가운데 90%에 달하는 3만2,541가구가 또 정비사업 물량으로 나올 전망이다.

 

부동산R114 여경희 수석연구원은 “수요자들이 원하는 만큼 일반분양 물량이 풀리지 않을 가능성이 높아 남은 기간에도 치열한 청약경쟁이 예상된다”고 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