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4 (수)

  • 구름많음동두천 29.5℃
  • 구름많음강릉 33.4℃
  • 구름많음서울 30.8℃
  • 구름많음대전 33.2℃
  • 구름조금대구 30.4℃
  • 구름조금울산 31.4℃
  • 구름조금광주 30.8℃
  • 흐림부산 26.0℃
  • 맑음고창 32.6℃
  • 구름많음제주 31.9℃
  • 구름조금강화 27.7℃
  • 구름많음보은 28.9℃
  • 구름많음금산 32.0℃
  • 구름많음강진군 32.8℃
  • 구름많음경주시 32.5℃
  • 구름많음거제 26.6℃
기상청 제공

금융


국내은행 3분기 순이익 19조5000억...전년 대비 38.2%증가

 

금융감독원이 20일 발표한 ‘2023년 3분기 국내은행 영업실적(잠정)’에 따르면, 1~3분기까지 누적 당기순이익은 19조5000억원으로 지난해 14조1000억원 대비 5조4000억원(38.2%) 늘었다. 다만 3분기만 놓고 보면 5조4000억원으로 전분기 대비 1조6000억원 감소했다. 

 

금감원은 대출 등의 증가로 이자이익이 소폭 증가하였으나, 금리상승에 따른 채권 평가·매매손실 등으로 비이자 이익이 감소하고 지분 손상차손 등으로 영업외손익이 감소했다고 설명했다. 

 

3분기 국내은행의 총자산순이익률(ROA)은 0.58%로 직접 2분기대비 0.2%p 하락하고 자기자본순이익률(ROE)은 7.87%로 2분기보다 2.78%p 하락했다. 3분기 누적기준으로 ROA는 0.69%를 기록하며 전년 동기보다 0,15%P, ROE 9.41%로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76%p 상승했다.

 

올해 1~3분기중 이자이익은 44조2000억원으로 전년 동기 8.9% 증가한 40조6000억원, 3분기 국내은행 이자이익은 14조8000억원으로 전분기보다 1000억원 증가했다. 올해들어 3분기 연속 순이자마진(NIM)이 하락하고 있으나, 대출 등 이자수익자산 증가로 이자이익은 소폭 증가했다. 

 

올 3분기까지 국내은행 비이자이익은 4조6000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3조원 증가했으나 3분기만 놓고 보면 9000억원 감소했다. 3분기중 국내은행의 판매비와 관리비는 18조900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8000억원 증가했했다. 



3분기중 국내은행의 대손비용은5조1000억원으로 전젼 동기보다 1조원 늘었다. 금감원은 2분기중 한화오션(구 대우조선해양) 관련해 1조2000억원에 달하는 거액 충당금 환입에 따른 기저효과 등에 주로 기인한 것으로 분석했다.

 

올 1~3분기중 영업외손익은 700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조8000억원 증가했으며 같은 기간 법인세비용은 6조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조원 증가했다. 

 

금감원은 "국내은행의 순이익은 ’2022년 이후 금리상승 및 이자수익자산 증가 등으로 확대되어 왔으나, 금년들어 순이자마진 및 ROA·ROE 등 지표가 하락하는 등 수익성이 점차 둔화되는 모습"이라며 "고금리 상황 장기화 및 글로벌 경기회복 지연 등에 따라 향후 은행의 대손비용 부담도 증대될 것"으로 예상했다. 

 

그러면서 "은행이 리스크 관리를 강화하고, 대손충당금 적립 확대 등을 통해 충분한 손실흡수능력을 갖출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유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HOT클릭 TOP7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