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1.13 (금)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기업

LG화학, BMS 관련 소프트웨어 기술 인증 획득


LG화학이 차량용 베터리관시스템(BMS, Battery Management System) 관련 기술력을 공식적으로 인정받았다.


LG화학은 28일 차량용 전장부품 소프트웨어 개발 프로세스 평가 모델 ‘A-SPICE(Automotive Software Process Improvement & Capability Etermination)’의 ‘레벨3’ 인증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레벨 3’는 조직적으로 소프트웨어 개발 프로세스가 잘 관리돼 정착단계에 있다고 평가받는 것을 의미한다.


‘ASPICE’는 유럽의 완성차 업체들이 부품회사를 대상으로 설계, 검증, 관리 등 15개 스포트웨어 영억의 역량을 심사하고 개발 프로세스 및 품질 능력을 평가하기 위해 만든 국제 인증 모델이다.


LG화학은 BMS 소프트웨어 개발 기술에 요구되는 모든 핵심 영역에서 ‘레벨 3’의 역량을 인증 받았고, 지난 21일 ‘A-SPICE 레벨 3’ 인증서를 발급받아 모든 인증 절차를 공식적으로 완료했다.


이번에 LG화학이 획득한 인증은 차량에 필요한 다양한 전장부품 중 전기차 구동을 위한 BMS 분야에 해당하는 것으로, LG화학은 주요 고객사들의 차세대 차량용 플랫폼 등에 적용할 예정이다.


최근 자동차 부품의 전장화로 부품의 성능 보증 및 소프트웨어의 안정성 확보가 중시됨에 따라 BMW, 다임러, 아우디 등의 유렵 자동차 업체들이 중 부품회사를 대상으로 ‘A-SPICE 레벨 3’ 수준의 인증을 지속적으로 요구하고 있고, GM과 포드 등의 미국 자동차 업체들도 해당 인증을 채택하고 있는 추세이다.


LG화학은 이번 인증 획득으로 차량용 BMS 관련 소프트웨어 개발 프로세스 및 품질에 대한 신뢰도를 크게 향상시켜 글로벌 수준의 자동차 부품 기술 확보를 통한 수주 경쟁력을 입증했다고 자신했다.


김수령 자동차전지 개발센터장(전무)은 “이번 인증은 주요 고객사 및 완성차 업체들에게 LG화학의 BMS 개발 역량과 품질에 대한 신뢰도를 보여주는 객관적인 지표가 될 것”이라며 “차량용 BMS 관련 기술 개발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