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1.11 (수)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부동산

서민 주택자금 지원하는 디딤돌대출, 금리 최대 0.25% 인상


 

미국 기준금리 인상 여파가 한국을 강타하기 시작했다.

 

11일 국토부는 미국 기준금리 인상 등 영향으로 시중금리와 국민주택채권 발행금리가 0.25%p 인상됨에 따라 디딤돌대출 금리도 16일부터 인상할 것이라고 전했다.

 

20141월 출시된 디딤돌대출은 서민 주거비 부담 완화를 위한 저금리 상품으로, 그간 3차례 대출금리 인하를 거치며 연 2.1%에서 2.9% 수준으로 운영해왔다.

 

하지만 최근 미국의 기준금리 인상 여파로 국민주택채권 발행금리가 0.25% 상승했고, 이에 따라 디딤돌대출 금리도 자동적으로 인상 수순을 밟게됐다.

 

16일부터 적용되는 디딤돌대출의 금리인상은 두 갈래로 나뉠 예정이다. 소득 2천만원 이하의 경우 0.15%p, 소득이 2천만원을 초과할 경우 0.25%p만큼 인상된다.

 

이에 대해 국토부는 주택시장 위축 우려와 서민층 주거비 부담을 고려한 절차라고 설명했다.

 

이번 디딤돌대출 금리 인상은 기존에 대출을 받은 사람들에게는 영향이 없고, 16일 이전에만 신청하면 인상 전 금리를 적용받는다.

 

한편 미국 연방은행 관계자들 및 전문가들이 올 한해 미국 기준금리 인상을 3차례 정도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어 차후 디딤돌대출 역시 인상 수순을 밟을 것으로 보인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