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4.20 (목)

  • -동두천 10.5℃
  • -강릉 16.6℃
  • 흐림서울 12.1℃
  • 흐림대전 12.1℃
  • 흐림대구 14.7℃
  • 흐림울산 15.0℃
  • 구름많음광주 15.0℃
  • 흐림부산 16.4℃
  • -고창 15.3℃
  • 흐림제주 15.7℃
  • -강화 10.7℃
  • -보은 12.6℃
  • -금산 11.1℃
  • -강진군 13.9℃
  • -경주시 15.0℃
  • -거제 14.9℃

정치

[2차 TV 대선토론] 홍준표 무상급식 논란에 "참 어이가 없는 토론을 한다."


▲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선 후보 / 사진 : YTN ‘2017 대선 TV토론회’ 화면 캡쳐


19일 KBS에서 진행된 제 2차 대선후보 TV토론회에서 자유한국당 홍준표 후보는 무상급식에 대한 질문을 받았다.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가 "왜 무상급식에 반대했냐"고 묻자, 홍준표 후보는 "전교조 교육감이 감사를 거부했기 때문에 중단한 것"이라며 "무상급식을 반대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에 바른정당 유승민 후보는 "옛날에 반대했지 않냐, 홍 후보는 과거에 무상급식, 무상복지 '무상'자만 들어가면 다 반대했었다"며 반박하자, 홍 후보는 "무상복지에 반대한 적 없다"며 "주적은 저기라니까. 꼭 하는 짓이 이정희 같다" 고 대답을 회피했다.


이 말을 들은 심상정 후보는 "말 바꾸는 거 보니까 스트롱맨이 아니라 나이롱맨"이라며, "공짜밥 논란 일으켜서 밥그릇을 다 뺏지 않았냐"고 하자, 홍 후보는 "참 어이가 없는 토론을 한다"며 논란을 일축했다.


한편, 이날 인터넷을 통해 토론회를 시청하던 네티즌들은 홍 후보의 마지막 발언이 오늘 토론을 요약해주는 것 같다며 이번 토론에 대한 실망감을 표출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