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3.22 (목)

  • -동두천 2.7℃
  • -강릉 1.7℃
  • 연무서울 3.4℃
  • 박무대전 3.5℃
  • 맑음대구 4.4℃
  • 맑음울산 4.5℃
  • 맑음광주 3.9℃
  • 맑음부산 6.2℃
  • -고창 1.5℃
  • 구름조금제주 6.6℃
  • -강화 3.1℃
  • -보은 1.8℃
  • -금산 0.9℃
  • -강진군 3.1℃
  • -경주시 1.8℃
  • -거제 4.6℃
기상청 제공

생활

김동연 부총리, 여성고용 관련 신한은행 직원들과 간담회 가져

김 부총리 “우수한 여성인력이 유리천장 깨려면 정부지원, 제도·관행·문화개선 등 전방위적 노력필요”

신한은행은 18일 김동연 경제부총리가 서울 중구에 위치한 신한은행 본점을 방문, 여성·가족 친화 및 복지 제도들을 확인하고 관련 프로그램을 이용하고 있는 직원들과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김 부총리는 신한은행의 근무형태 중 하나인 ‘스마트워킹센터’를 돌아보고 육아휴직제도, Mom-pro 프로그램을 통한 시간 선택 근무제도, 직원행복 행사, 여성우대 금융상품 현황, ▲재택근무 ▲자율출퇴근 ▲스마트워킹센터 근무 등을 포함한 스마트근무제 등 현재 운영 중인 여성·가족 친화 프로그램들에 대해 설명을 들었다.

이어 김 부총리는 재택근무 직원, 육아휴직 후 복직해 단축근무 중인 직원, 경력단절 후 시간선택제 재취업 직원 등 여성·가족 복지제도 경험 직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김 부총리와 신한은행 직원들은 일과 생활의 균형, 일하며 아이를 양육할 수 있는 환경 조성 등을 주제로 얘기를 나눴고 현재 이용 중인 복지제도와 관련된 생생한 경험담을 공유했다.



김 부총리는 “우리 경제의 잠재성장률 제고를 위해서는 여성의 경제활동 참여 확대가 관건”이라고 강조하면서 “우수한 여성인력이 우리 사회의 다양한 분야에 더 많이 진출하고 유리천장을 깨는데 정부의 지원과 함께 제도와 관행, 문화의 개선 등 전방위 적인 노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신한은행 위성호 은행장은 간담회에서 “다양한 여성·가족 복지제도와 프로그램을 통해 육아기와 임신기에 있는 여성 직원들의 원활한 근무를 지원하고 여성 직원들이 경험과 능력을 마음껏 발휘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