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08 (목)

  • -동두천 -4.6℃
  • -강릉 0.9℃
  • 맑음서울 -3.1℃
  • 맑음대전 -2.4℃
  • 맑음대구 -3.1℃
  • 맑음울산 0.8℃
  • 맑음광주 -0.5℃
  • 맑음부산 3.6℃
  • -고창 -2.9℃
  • 비 또는 눈제주 3.1℃
  • -강화 -4.3℃
  • -보은 -4.1℃
  • -금산 -4.2℃
  • -강진군 1.4℃
  • -경주시 0.4℃
  • -거제 1.6℃
기상청 제공

정치

丁의장 “가상통화, 신산업 성장 잠재력 있어”

8일 국회서 ‘가상통화 규제의 쟁점과 개선과제 세미나’ 열려


정세균 국회의장은 8일 “가상통화가 미래 신산업으로 성장할 잠재력을 가지고 있음을 부정하긴 어렵다”고 밝혔다. 

정 의장은 이날 오전 국회 입법조사처 대회의실에서 열린 ‘가상통화 규제의 쟁점과 개선과제’ 세미나에서 “현재 시점으로 볼 때 가상통화는 대한민국의 바람직한 신성장 동력이라기보다는 과열된 투기대상으로 비춰지고 있는 것이 현실”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최근 가상통화가 우리나라를 넘어 글로벌 핫이슈로 급부상하고 있다”며 “가상통화는 그것이 가진 모호하면서도 다면적인 성격으로 인해 새로운 논란과 논쟁을 불러일으키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가상통화의 법적정의나 소비자보호, 과세문제 등 수많은 입법적 과제는 국회의 몫으로 남아 있다”며 “가상통화를 둘러싼 혼란을 줄이고, 블록체인 등 관련 산업이 새롭게 도약하는 합리적이고 건설적인 방향이 제시되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