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09 (화)

  • 흐림동두천 13.0℃
  • 흐림강릉 14.9℃
  • 흐림서울 13.3℃
  • 구름많음대전 16.2℃
  • 맑음대구 15.0℃
  • 구름조금울산 13.6℃
  • 흐림광주 15.5℃
  • 구름많음부산 14.7℃
  • 구름많음고창 17.5℃
  • 흐림제주 15.8℃
  • 흐림강화 12.5℃
  • 흐림보은 13.6℃
  • 구름많음금산 15.7℃
  • 구름많음강진군 14.1℃
  • 맑음경주시 14.7℃
  • 구름많음거제 15.2℃
기상청 제공

[M현장] 윤지오 “이렇게 많은 취재진 태어나서 처음 봐”...아쉬움 토로(현장영상)

여야 ‘윤지오와 함께하는 의원 모임’ 결성 등 진실규명 약속

 

‘故 장자연 사건’의 목격자인 동료 배우 윤지오 씨가 8일 국회를 찾아 진실규명을 거듭 촉구했다. 

 

윤씨는 이날 안민석 더불어민주당·김수민 바른미래당·추혜선 정의당 의원의 초청으로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장자연 증언자, 윤지오 초청 간담회’에 참석했다.

 

먼저 윤씨는 회의실에 가득 들어선 취재진을 보고 “사실 이렇게 많은 취재진을 태어나서 처음 봤다. 사건 사고가 굉장히 많았는데 범죄의 크기가 무엇은 크고 무엇은 작다고 할 수는 없겠지만...”이라고 말끝을 흐리며 장자연씨 사건에 상대적으로 언론의 관심이 부족했던 것에 대한 아쉬움을 토로했다.
  
이어 “제가 가장 싫어하는 말 중 ‘악법도 법’이라는 말이 있다”며 “여기 저를 위해 와주신 분들이 법 위에 선 사람들에게서 저를 구원해주셨다는 생각이 들 정도로 많은 응원과 힘을 얻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올곧이 걸어왔는데 앞으로도 여기 와주신 분들과 함께 걸어 나가도록 하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간담회에 참석한 여야 의원들은 ‘윤지오와 함께하는 의원 모임’을 결성하는 등 장자연 사건의 진실을 밝히겠다고 약속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