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30 (금)

  • 맑음동두천 15.6℃
  • 흐림강릉 13.1℃
  • 맑음서울 17.8℃
  • 맑음대전 16.7℃
  • 구름많음대구 16.0℃
  • 구름조금울산 14.6℃
  • 맑음광주 18.4℃
  • 맑음부산 15.9℃
  • 맑음고창 15.7℃
  • 맑음제주 16.7℃
  • 맑음강화 14.6℃
  • 맑음보은 16.1℃
  • 맑음금산 17.0℃
  • 맑음강진군 17.4℃
  • 구름많음경주시 15.0℃
  • 구름많음거제 15.9℃
기상청 제공

정보


1차 농산물에서 가공식품까지···농식품 스타트업이라면 ‘크라우드펀딩’으로 자금 조달

URL복사

주식회사 마이비는 체중조절용 조제식품을 개발, 생산하는 스타트업(신생 벤처기업)이다. 이 회사는 2019년 크라우드펀딩 성공 이후, 투자금을 통해 연구개발 중이던 제품들이 출시되면서 1년간 매출이 237% 성장했다.

 

이렇게 개발된 제품은 지난 4월 또다시 후원형 펀딩을 통해 1천500만원의 투자금을 모집하며 시장에서 좋은 반응을 얻을 수 있었다.

 

농림축산식품부와 농업정책보험금융원(이하 농금원)이 2016년부터 시행하고 있는 농식품 크라우드펀딩이 농식품 스타트업계에 활기를 불어넣고 있다. 2016년 7억8000만원이던 펀딩 규모는 올해 8월말 기준 22억으로 불어났다.

농금원은 ‘농식품 크라우드펀딩’을 확산시키기 위해 크라우디, 오마이컴퍼니를 통해 농식품 전용관을 운영하고, 농식품 기업의 부담을 줄이고자 수수료지원 등의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국내산 샤인머스켓만을 원료로 한 탄산음료를 개발한 농식품 기업 토민은 올해 두 차례 펀딩을 통해 총 1억7000만원의 투자금 모집에 성공했다.

 

전은경 대표는 “크라우드펀딩 소비자들의 경우 평균 2~3분간 상세 페이지에 머무르기 때문에 인지도가 낮은 농식품 스타트업이라도 적은 비용을 들여 제품을 알릴 수 있다”며 농식품 크라우드펀딩이 유통 판로 개척 및 마케팅에 효과적인 방안이 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전라북도 부안에서 농사를 짓고 있는 정연규, 엄수현 부부 또한 직접 재배한 마늘을 통해 자금 조달에 성공할 수 있었다.

 

엄수현 대표는 “1차 농산물의 경우, 농부는 재배 전 수요를 미리 파악할 수 있어서 좋고 소비자는 합리적인 가격으로 농부에게 직접 제품을 전달받을 수 있는 것이 장점”이라며 펀딩을 통해 단순히 고객이 아닌 자신들을 응원해주는 서포터들이 생긴다는 점이 가장 큰 힘이 되었다고 말했다.

 

농금원에서는 농식품 크라우드펀딩 활성화를 위하여 이달 ‘농식품 크라우드펀딩 전용관(www.agrocrowd.kr)’을 통해 추석맞이 농식품 프로젝트를 홍보하고 이벤트 또한 진행한다. 또한 하반기에는 후속 추가 투자 기회 제공을 위한 데모데이 등도 진행할 예정이다.

농업정책보험금융원·M이코노미뉴스 공동기획】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