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5 (목)

  • 구름많음동두천 4.0℃
  • 구름조금강릉 10.1℃
  • 구름조금서울 6.4℃
  • 맑음대전 4.0℃
  • 맑음대구 7.9℃
  • 맑음울산 6.7℃
  • 맑음광주 4.9℃
  • 맑음부산 9.2℃
  • 구름많음고창 0.9℃
  • 구름많음제주 9.3℃
  • 구름많음강화 6.0℃
  • 맑음보은 1.1℃
  • 맑음금산 0.8℃
  • 흐림강진군 2.2℃
  • 맑음경주시 2.6℃
  • 맑음거제 5.6℃
기상청 제공

정치


문 대통령 "어떤 백신이든 안전성을 정부가 약속하고 책임지겠다"

"정치권과 언론도 국민 불안 부추기는 가짜뉴스 경계하면서 적극 협조해달라"

URL복사

 

문재인 대통령이 2일 "어떤 백신이든 백신의 안전성을 정부가 약속하고 책임지겠다"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주재한 국무회의에서 이같이 말하며 "정치권과 언론도 국민 불안을 부추기는 가짜뉴스들을 경계하면서 안정된 백신 접종을 위해 적극 협조해 주시기를 부탁드린다"라고 했다.

 

문 대통령은 "우리나라는 예방접종 인프라가 어느 나라보다도 잘 구축되어 있고, 해마다 독감 예방접종에서 보여주듯이 속도와 접종률에서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나라"라며 "국민들께서 정부를 믿고 정해진 순서에 따라 적극적으로 백신 접종에 참여해 주신다면 한국은 K-방역에 이어 백신 접종과 집단 면역에서도 모범국가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또 문 대통령은 4차재난지원금 규모 확정에 대해 "작년에 이어 2년 연속으로 3월 초에 추경안을 국회에 제출하게 된 것은 코로나로 인한 민생과 고용 위기가 어느 때보다 심각하기 때문"이라며 "이를 해결하는 것이 정부와 국회의 가장 시급한 과제가 되고 있기 때문입니다. 위기 극복을 위한 정부의 대응 의지를 분명하게 보여주는 것"이라고 했다.

 

문 대통령은 "이번의 재난지원금은 네 차례의 코로나 재난지원금 중 가장 큰 규모로, 두텁고 폭넓게 피해계층을 지원하면서 사각지대를 최소화하는 데 각별히 신경을 썼다"라며 "소상공인 버팀목 자금을 6조7,000억 원 규모로 대폭 확대하여 지원대상을 385만 명으로 크게 넓히고, 지원 단가도 최대 500만 원까지 높였다"라고 했다.

 

이어 "소상공인에게 3개월간의 전기료를 감면하는 지원도 담았다. 노점상, 근로 빈곤층, 생계위기 가구 등 사각지대를 최대한 찾아내는 노력을 기울였고, 고용 위기에 대한 빠른 대처를 위해 긴급 고용 대책을 포함했다"라며 "백신 구매와 전 국민 무료 접종 등 방역 예산도 추가했다. 4차 재난지원금이 어려운 국민들께 하루빨리 지급될 수 있도록 국회의 신속한 논의와 처리를 당부드린다"라고 했다.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