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17 (일)

  • 맑음동두천 5.6℃
  • 맑음강릉 5.0℃
  • 맑음서울 6.0℃
  • 맑음대전 6.4℃
  • 맑음대구 8.2℃
  • 맑음울산 7.3℃
  • 구름많음광주 7.4℃
  • 맑음부산 10.2℃
  • 구름조금고창 4.3℃
  • 구름조금제주 9.5℃
  • 맑음강화 4.7℃
  • 맑음보은 2.9℃
  • 맑음금산 6.6℃
  • 구름많음강진군 6.9℃
  • 맑음경주시 5.4℃
  • 맑음거제 10.5℃
기상청 제공

정보


외교부, 찾아가는 ‘제12회 외교톡톡-청년해외진출‘ 충북대서 개최

24일, 외교부 청년 해외진출 지원 사업 직접 설명

    

외교부가 24() 15시부터 17시까지 충청북도 청주시 충북대학교에서 외교부 청년 해외진출 지원 사업을 중심으로 12회 외교톡톡을 연다.


이번 외교톡톡은 지구청년캠페인을 통해 외교부의 해외진출 지원 사업을 소개하는 찾아가는 설명회의 일환으로 충남대·전북대·한국외대·부산대·경기대에 이어 충북대(청주)에서 개최된다.


그동안 다룬 주제로는 한미동맹 60주년, 아프리카 바로 알기, 중동에게 말 걸다-앗살라무 알라이쿰!, 국제법, 청년 해외진출 지원 사업 등이 있다.


이번 외교톡톡은 제11회 외교톡톡에 이어 일본취업, 공공외교 현장실습원, KF 글로벌 챌린저 인턴, KOICA 사업 등 외교부 청년 해외진출 지원 사업에 관한 강연과 토크 콘서트로 진행될 예정이다. 또한 질의·응답 시간을 통해 해외진출에 대한 청년들의 궁금증을 풀어나간다는 계획이다.


외교부 동아시아경제외교과 김상욱 서기관, 문화교류협력과 김혜림 행정관, 한국국제교류재단 글로벌센터사업부 안미희 부장, KOICA 글로벌인재양성실 박흥식 차장이 패널로 참여해 해당 사업에 대해 설명할 예정이다.


또한 지구청년 웹페이지를 통해서도 10여종의 해외진출 지원 사업을 소개하고 모집공고를 게시하고 있다.


이번 행사는 청년 및 청소년들에게 외교업무에 대한 이해 및 해외진출 등 진로 모색을 위한 보다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해외진출 지원 사업에 관심 있는 청년들은 누구나 현장 참석이 가능하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반도체 클러스터 들어서는 용인 원삼면 전역, 투기 막는다 … 토지거래 허가구역으로 지정
경기도가 ‘SK하이닉스 반도체 특화 클러스터’ 대상지로 발표된 용인시 처인구 원삼면 전역을 토지거래허가구역으로 지정한다고 17일 밝혔다. 경기도는 원삼면 전지역 60.1㎢에 대한 허가구역 지정이 경기도 도시계획위원회에서 지난 15일자로 의결됨에 따라 이를 18일 경기도 홈페이지에 공고 할 예정이다. 토지거래허가구역 지정은 정부 또는 해당 지역 시·도지사가 부동산 투기를 사전에 차단할 필요가 있을 때 취하는 행정 조치다. 토지거래허가구역으로 지정되면 일정 면적 이상 토지를 거래할 때 반드시 해당 자치단체장으로 부터 허가를 받아야 한다. 토지거래허가구역 지정은 공고한 날부터 5일 후 효력이 발생하기 때문에 오는 23일부터 2022년 3월 22일까지 이 구역에서 토지를 거래하려면 용인시에 허가를 받아야 한다. 허가를 받지 않고 계약을 하거나 부정한 방법으로 허가를 받을 때는 2년 이하의 징역 또는 2000만원 이하의 벌금을 부과한다. 도 관계자는 “원삼면 일원은 올 초부터 반도체 클러스터 조성 입지 가능성이 높아지면서 투기목적을 가진 사람들의 방문이 급등하는 등 부동산 투기 조짐이 보이는 곳”이라며 “원삼면은 물론 주변지역에 대한 거래동향 등 지속적인 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