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9 (금)

  • 흐림동두천 11.6℃
  • 구름조금강릉 16.2℃
  • 흐림서울 11.4℃
  • 흐림대전 12.7℃
  • 구름많음대구 16.2℃
  • 맑음울산 16.0℃
  • 광주 12.8℃
  • 맑음부산 14.9℃
  • 구름많음고창 13.1℃
  • 흐림제주 15.9℃
  • 흐림강화 11.9℃
  • 맑음보은 12.9℃
  • 흐림금산 11.7℃
  • 구름조금강진군 14.4℃
  • 맑음경주시 16.3℃
  • 구름조금거제 16.0℃
기상청 제공

연예


'마녀의 사랑' 윤소희-이홍빈, '아찔' 눕밀착 포착! 현우 '질투 시작'?

 

‘마녀의 사랑’ 윤소희-이홍빈의 아찔한 밀착 슬라이딩이 포착됐다.

 

국밥집 마녀라는 독특한 소재와 LTE-A급 전개,웃음과 설렘이 가득한 연출로 안방극장을 매료시키고 있는 MBN 수목드라마 ‘마녀의 사랑’(박찬율 연출/손은혜, 박세은 극본/김종학프로덕션 제작)측은 1일(수)윤소희(강초홍 역)-현우(마성태 역)-이홍빈(황제욱 역) 삼각 관계의 서막을 예고하는 사진을 공개했다. 서로 뒤엉켜 쓰러진 채 묘한 분위기를 풍기는 윤소희-이홍빈과 이를 목격하고 당황한 현우의 모습은 이들의 관계가 어떤 변화를 맞을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지난 ‘마녀의 사랑’ 2회에서는 성태가 ‘국밥 마녀 3인방’ 초홍-예순(김영옥 분)-앵두(고수희 분)의 국밥집 건물 소유주임을 주장하는 동시에 초홍과 티격태격 앙숙 케미를 뽐내는 모습이 그려져 눈길을 끌었다. 특히 초홍을 짝사랑하는 웹툰 작가 제욱이 첫 등장해 앞으로 펼쳐질 마녀와 두 인간 남자의 관계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공개된 사진에는 평상에 누워있는 이홍빈과 그 위로 포개진 윤소희의 모습이 담겨 있어 어떤 상황에 처해있는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두 사람이 티격태격 몸싸움을 벌이던 중 윤소희가 이홍빈 위로 넘어져 안긴듯한 자세가 연출, 보는 이들의 심장을 쿵쾅이게 한다. 특히 이홍빈은 윤소희를 넓은 어깨로 철벽 방어하는 박력을 보여 다급한 상황 속 두 사람의 심상치 않은 기류에 대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더욱이 이런 두 사람의 모습을 현우가 목격한 가운데 예상치 못한 둘의 아슬아슬한 스킨십에 동공지진을 일으키며 당황한 기색을 드러내고 있다. 이에 세 사람의 모습이 므흣한 분위기를 자아내면서 어떻게 된 상황인지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이번 촬영에서 평상에 넘어지고 그 위로 포개져야 했던 윤소희-이홍빈은 다소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두 사람은 함께 대본 연습을 하고 동선을 맞춰보며 완벽한 밀착 스킨십 장면을 보여주기 위해 만반의 준비를 했다. 이어 촬영에 들어가자 언제 긴장했냐는 듯 강초홍-황제욱에 완벽 몰입, 몸개그를 방불하게 하는 몸 연기와 표정 연기를 선보여 여기저기서 웃음이 터져 나왔고 유쾌한 분위기에서 촬영을 진행할 수 있었다는 후문.

 

MBN ‘마녀의 사랑’ 제작진은 “극 중 이홍빈의 등장과 함께 현우 또한 윤소희를 향한 감정의 변화를 느끼기 시작하면서 세 사람의 미묘한 관계가 흥미를 더해갈 예정이다. 앞으로 세 사람의 관계가 어떻게 전개될지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MBN ‘마녀의 사랑’은 50년 전통 국밥집을 운영하는 걸크할매-패왕색-러블리 만찢 마녀 3인방과 동거하게 된 국밥집 건물주의 얽히고 설킨 벗어날 수 없는 판타지 로맨스. ‘마녀의 사랑은 매주 수목 밤 11시 MBN을 통해 방송된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