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03 (월)

  • 흐림동두천 11.5℃
  • 구름많음강릉 14.3℃
  • 서울 11.7℃
  • 박무대전 13.8℃
  • 박무대구 14.0℃
  • 흐림울산 19.1℃
  • 흐림광주 17.3℃
  • 박무부산 17.9℃
  • 흐림고창 16.7℃
  • 구름많음제주 21.2℃
  • 흐림강화 11.1℃
  • 흐림보은 12.3℃
  • 흐림금산 15.2℃
  • 흐림강진군 16.5℃
  • 흐림경주시 17.8℃
  • 구름많음거제 18.3℃
기상청 제공

생활


소비자원 "시판 어묵, 나트륨 함량 1일 기준 보다 높아"

시중 21개 제품 나트륨 함량, 1일 영양성분 기준치 대비 33.7%

 

시중에서 판매하는 어묵제품의 나트륨 함량이 1일 영양기준치보다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또 영양성분을 표시하지 않거나 틀리게 표시한 제품도 많았다.

 

한국소비자원은 소비자의 선호도가 높은 어묵 13개 브랜드, 21개 제품을 대상으로 안전성과 품질, 표시 적합성 등에 대하여 시험·평가한 결과를 발표했다.

 

그 결과 21개 제품의 영양성분은 1회 섭취량(조리용 100g, 간식용 한 개)당 평균 열량이 1일 에너지 필요량 대비 7.5%, 지방 함량이 1일 영양성분 기준치 대비 6.9%로 낮은 편이었다. 하지만 1일 영양성분 기준치 대비 단백질 함량은 18.9%로 높은 수준이었다.

 

특히 조사대상 21개 제품의 나트륨 함량은 1회 섭취량당 평균 673.7 mg으로 1일 영양성분 기준치 대비 33.7%에 달했다. 이들 제품중 나트륨 함량이 가장 높은 제품은 부산어묵의 '프리미엄 어묵'이었는데 100g 섭취하면 1일 영양성분 기준치의 61.3%까지 나트륨을 섭취할 수 있었다.

 

영양성분 함량 표시는 일부 제품이 표시기준의 허용오차 범위를 초과하거나 제품 표시 내용과 온라인 정보가 달라 개선 필요했다. 

 

안전성 항목에서는 전 제품에서 방사성 물질, 이물, 미생물(대장균군, 황색포도상구균)은 검출되지 않았고 보존료(소브산)도 기준치에 적합했다.

 

어묵의 단단한 정도인 경도는 제품들이 서로 달라 개인별 선호도에 따라 다양하게 선택 가능했다. 

 

가격면에서는 조리용 어묵은 100g당 338원에서 1,429원이었고, 간식용 어묵은 한 개당 976원에서 2,000원 수준이었다. 조리용 어묵 중 100g당 가격은 노브랜드'사각어묵'이 338원으로 가장 저렴했고, 부산대원어묵'야채왕대'가 1,429원으로 가장 비쌌다.

 

간식용 어묵 한 개당 가격 역시 노브랜드'빅어묵바(100 g)'가 976원으로 가장 쌌고, 고래사'수제어묵 야채N(70g)'과 삼진어묵'어묵바 매운맛(80g)'이 2,000원으로 비쌌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2년만 다시 열린 ‘전국민중대회’, “공약 미이행·친재벌 정책 등 정부 규탄”
1일 15시 여의도 국회 앞에서 2년여만에 2018 전국민중대회가 열렸다. ‘개악을 멈추자! 적폐는 치우자! 개혁을 당기자! 모이자 12월 1일!’을 슬로건으로 열린 이번 민중대회에는 노동·사회단체 50여개의 진보단체 연대모임이 함께 했다. 전국민중대회에 앞서 13시부터 노동자·농민·빈민 사전대회가 먼저 열렸다. 민주노총 등 노동자들은 ‘탄력근로제 확대저지! 비정규직 철폐!’를, 농민들은 ‘밥 한공기 300원, 스마트 팜 밸리 사업 전면폐기 등’을, 민주노점상전국연합 등 빈민해방실천연대는 ‘공공임대주택 확충, 강제퇴거 금지법 제정, 강제철거 중단’ 등을 주장했다. 15시부터 시작된 전국민중대회에서 단체들은 각각 ‘민중의 선언’을 진행했다. 공무원노조 김주업 위원장은 “말로만 노동존중 하고 공약조차 지키지 않는 문재인 정부를 규탄한다”면서 “정경유착을 비롯한 온갖 범죄를 저지른 적폐가 바로 재벌이다. 착취의 굴레를 깨고 생산의 주역인 노동자가 주인임을 선언한다”고 밝혔다. 박미정 전국여성농민회총연합 식량주권위원장은 “풍요롭고 인간다운 삶을 위해 식량주권이 필요하고, 그 뿌리는 이 땅의 자주농업에서 나온다”면서 “백남기 정신을 계승하고 나라의 먹거리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