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09 (목)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문화

신진디자이너 등용문 ‘제35회 대한민국 패션대전’ 열려


산업통상자원부(장관 백운규)와 한국패션협회(회장 원대연)가 주최하고, 패션업계 관계자 1,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35회 대한민국 패션대전’이 8일 오후 SETEC 3관(학여울역)에서 열었다.


‘대한민국 패션대전‘은 유망디자이너 발굴·육성을 목적으로 지난 2004년부터 정부지원이 시작된 이래 지난해까지 129명의 신진 디자이너를 배출했다.


행사에서는 한국 전통건축물에 깃들어 있는 한국의 미를 창의적으로 해석해 패션에 응용한 618명의 출품작 가운데 창조성, 컬러, 코디, 트렌드 감각, 표현력, 실용성 등을 종합적으로 심사해  총 16명을 선정해 시상했다.


대상 수상자는 ‘미인道(Beau, People, Street)’라는 제목의 작품을 선보인 장시범 씨(26)로 상금 총 2,100만원과 파리 에스모드 1년 유학 기회가 부상으로 주어졌다. 수상자 총16명에게는 패션스타트업 지원금 총 6,200만원과 패션업체 인턴쉽 3개월간 참여할 기회를 준다.


산업통상자원부 문승옥 산업기반실장은 축사에서 “패션산업은 무한한 발전가능성이 있는 고부가가치 산업으로 지난해 1,700조원에 달하던 세계 패션시장 규모가 2020년이면 2,400조원으로 성장할 것으로 보인다”며 “이에 정부도 역량 있는 신진디자이너들이 국제적인 디자이너로 성장할 수 있도록 체계적이고 실질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