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21 (목)

  • -동두천 23.8℃
  • -강릉 22.9℃
  • 맑음서울 25.1℃
  • 맑음대전 24.8℃
  • 맑음대구 28.2℃
  • 맑음울산 22.3℃
  • 맑음광주 25.7℃
  • 구름조금부산 24.9℃
  • -고창 21.0℃
  • 맑음제주 22.4℃
  • -강화 18.3℃
  • -보은 22.9℃
  • -금산 22.7℃
  • -강진군 24.4℃
  • -경주시 23.5℃
  • -거제 25.4℃
기상청 제공

사회


꽃샘추위 이어진다…내일 서울 아침기온 1도로 추워져


기상청은 21일 “내일(22일)은 북동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돼 평년보다 기온이 낮고 바람도 약간 강하게 불면서 다소 쌀쌀한 날씨가 이어지겠다”고 예보했다.


‘춘분’인 오늘 전국적으로 꽃샘추위와 부분적인 폭설까지 쏟아졌다.


기상청은 현재 서울 일부지역으로 진눈깨비가 내리는 가운데 밤까지 수도권 곳곳에 눈이 이어지고, 강원 영동 남부·충청·경상·전북·제주에도 곳에 따라 새벽까지 비 또는 눈이 올 수 있다고 전했다.


기상청은 내일(22일) 서울·대구·광주의 아침 기온이 1도까지 내려가며, 대전·수원·전주가 0도, 부산 2도, 제주 5도 등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다.


오늘 제주 한라산 어리목에 30cm, 대관령에도 26.6cm의 큰 눈이 쏟아졌고, 울산 15cm, 대전도 5.6cm의 적설량을 기록했다. 제주 산간에는 대설경보가, 강원과 경북 북동 산간에는 대설주의보가 여전히 발효 중이다.


기상청은 앞으로 강원과 경북 북동 산간에는 최고 15cm, 동해안과 경북, 제주 산간에도 최고 8cm의 눈이 오겠고, 서울 등 수도권에는 1~3cm의 눈이 내린 뒤 밤늦게나 혹은 내일 새벽에 모두 그칠 것으로 내다봤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