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02 (화)

  • 맑음동두천 20.4℃
  • 맑음강릉 22.0℃
  • 맑음서울 20.4℃
  • 구름많음대전 20.0℃
  • 구름조금대구 21.7℃
  • 구름많음울산 21.5℃
  • 구름조금광주 21.3℃
  • 구름많음부산 21.6℃
  • 구름많음고창 19.8℃
  • 구름조금제주 22.6℃
  • 맑음강화 19.7℃
  • 맑음보은 21.2℃
  • 구름많음금산 20.2℃
  • 구름조금강진군 22.4℃
  • 구름많음경주시 21.4℃
  • 구름많음거제 20.7℃
기상청 제공

사회


[M현장] "유은혜 임명은, 문 정부의 도덕성 수준 드러난 '인사 참사'"

문재인 대통령, 2일 오전 10시30분 경 유은혜 장관 임명안 결재

 

 

2일 오전 11시께 청와대 분수 앞에서 공정사회를위한국민모임 회원들이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후보자 임명을 규탄하는 기자회견을 가졌다.

 

이들은 “도덕성 흠결이 심각하고 전문성이 부족한 유 후보자를 교육부 장관에 임명한 것은 전형적인 ‘내로남불’식 임명”이라며 “문재인 정부의 도덕성 수준이 여실히 드러난 ‘인사 참사’”라고 비난했다.

 

이날 규탄 집회에 참석한 학부모 A씨는 “교육부 장관은 적어도 도덕적으로 청렴하고 교육 철학을 갖고 있는 사람이 돼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위장전입 8번 등 결격 사유가 많은 분을 교육부 장관에 앉힌다고 해서, 그걸 반대하기 위해 이 자리에 나오게 됐다”고 밝혔다.

 

그는 “문재인 정권은 촛불로 탄생한 정권이라는데 많은 국민들과 학부모가 반대하는 유은혜 의원을 기어이 교육부 장관 자리에 앉힌다는 것은 스스로 불통정권이라는 것을 밝히는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A씨는 “유은혜 장관은 김상곤 장관이 실패한 교육정책을 그대로 받겠다고 했다”며 “현행 입시제도는 수시 비율이 높아 학종에 뛰어들 수밖에 없다. 그러다 보니 남보다 좋은 내신을 받기 위해 성적 조작 사건이나 시험지 유출 사건이 있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A씨는 “앞으로도 힘없는 아이들에게 칼날을 휘두르는 정권에 대해 아이들이 공정하고 정정당당하게 실력을 검증받을 수 있는 정시 확대를 위해 활동할 생각”이라며 “정시 확대를 추진하지 않으면 장관 퇴진 및 총선 낙선 운동을 대대적으로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문재인 대통령은 이날 오전 10시30분 경 유 후보자의 임명안을 결재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서면브리핑을 통해 “유 장관은 인사청문회에 성실히 임했습니다. 사가할 것은 사과하고 해명할 것은 해명했다고 판단한다”며 “교육제도 혁신과 수능 등 산적한 교육 현안을 관리하기 위해 더 이상 임명을 미룰 수 없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배너


[M현장] "유은혜 임명은, 문 정부의 도덕성 수준 드러난 '인사 참사'"
2일 오전 11시께 청와대 분수 앞에서 공정사회를위한국민모임 회원들이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후보자 임명을 규탄하는 기자회견을 가졌다. 이들은 “도덕성 흠결이 심각하고 전문성이 부족한 유 후보자를 교육부 장관에 임명한 것은 전형적인 ‘내로남불’식 임명”이라며 “문재인 정부의 도덕성 수준이 여실히 드러난 ‘인사 참사’”라고 비난했다. 이날 규탄 집회에 참석한 학부모 A씨는 “교육부 장관은 적어도 도덕적으로 청렴하고 교육 철학을 갖고 있는 사람이 돼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위장전입 8번 등 결격 사유가 많은 분을 교육부 장관에 앉힌다고 해서, 그걸 반대하기 위해 이 자리에 나오게 됐다”고 밝혔다. 그는 “문재인 정권은 촛불로 탄생한 정권이라는데 많은 국민들과 학부모가 반대하는 유은혜 의원을 기어이 교육부 장관 자리에 앉힌다는 것은 스스로 불통정권이라는 것을 밝히는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A씨는 “유은혜 장관은 김상곤 장관이 실패한 교육정책을 그대로 받겠다고 했다”며 “현행 입시제도는 수시 비율이 높아 학종에 뛰어들 수밖에 없다. 그러다 보니 남보다 좋은 내신을 받기 위해 성적 조작 사건이나 시험지 유출 사건이 있는 것”이라고 주장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