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5.18 (목)

  • -동두천 25.1℃
  • -강릉 29.2℃
  • 구름많음서울 26.8℃
  • 구름조금대전 26.6℃
  • 맑음대구 26.5℃
  • 맑음울산 25.8℃
  • 맑음광주 26.6℃
  • 맑음부산 22.0℃
  • -고창 25.0℃
  • 맑음제주 21.9℃
  • -강화 22.2℃
  • -보은 25.1℃
  • -금산 25.1℃
  • -강진군 27.2℃
  • -경주시 28.1℃
  • -거제 27.1℃

정보

문재인 정부 첫 ‘제37주년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 … 역대 최대 규모로 거행


민주·정의인권이라는 “5·18정신을 계승, 정의가 승리하는 대한민국을 열어 가는 37주년 518민주화운동기념식18() 오전 10시부터 국립 518민주묘지에서 거행되고 있다.

 

올해 기념식은 예년과 달리 518민주유공자유족뿐만 아니라 518정신을 이어받아 민주화 운동에 참여했던 모든 분들과 국민이 함께 할 수 있도록 1만 명 이상 참석하는 역대 최대 규모로 열렸다.

 

기념식은 ‘518정신계승, 정의가 승리하는 대한민국라는 주제로 진행되며, 개식, 국민의례, 헌화·분향에 이어 518민주화운동 경과보고, 기념사, 기념공연, ‘임을 위한 행진곡제창의 순서로 엄숙하고 경건하게 진행된다.

 

관심을 모았던 임을 위한 행진곡은 공식식순에 포함해 참석자들이 모두 함께 힘차게 부르는 제창으로 진행된다.

 

그동안 임을 위한 행진곡518민주화운동이 1997년 정부기념일로 제정된 이후 2008년까지 제창해왔으나 2009년부터 2016년까지 합창단이 부르는 합창으로 진행돼 왔다.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대선기간 동안 임을 위한 행진곡제창을 국민들에게 공약했고, 대통령 취임 후 12일 제37주년 518기념식에서 임을 위한 행진곡을 제창 할 것을 국가보훈처에 지시한 바 있다.

 

문재인 대통령의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지시의 의미는 국가 기념일로 제정된 518광주 민주화운동과 그 정신이 훼손돼서는 안 된다는 대통령의 강한 의지가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국가보훈처는 문재인 대통령 취임이후 첫 번째 열리는 국가기념식의 의미를 담으면서 금번 518민주화운동 기념식이 민주화운동에 참여했던 모든 분들이 불편함 없이 함께 할 수 있도록 행사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기념식 전후로 서울을 비롯한 부산대전 등에서도 지역 기념 행사위원회 주관으로 지역별 기념식을 개최하고, 518민중항쟁기념행사위원회, 518 3단체(부상자회, 유족회, 구속부상자회)를 비롯한 민주화운동 참여 단체 모두가 함께 할 수 있는 다양한 행사를 개최한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