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21 (목)

  • -동두천 27.3℃
  • -강릉 26.6℃
  • 맑음서울 27.3℃
  • 맑음대전 28.5℃
  • 맑음대구 29.7℃
  • 맑음울산 29.7℃
  • 구름조금광주 29.2℃
  • 맑음부산 29.9℃
  • -고창 25.1℃
  • 맑음제주 25.0℃
  • -강화 22.2℃
  • -보은 27.8℃
  • -금산 27.7℃
  • -강진군 28.1℃
  • -경주시 30.0℃
  • -거제 30.6℃
기상청 제공

이슈


[북미정상회담] 김정은, “과거가 우리 눈과 귀를 막았지만, 이겨내고 여기까지 왔다”

통역만 배석, 두 정상 단독회담

 

12일 오전 10시(한국시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역사적 담판’을 위해 싱가포르에서 만났다.

 

김정은 위원장은 모두 발언을 통해 “여기까지 오는 길이 쉬운 길은 아니었다”면서 “우리 발목을 잡는 과거가 있었고, 때로는 그 과거가 우리 눈과 귀를 막았지만, 모든 것을 이겨내고 여기까지 왔다”고 밝혔다.

 

이 같은 김 위원장의 발언에 트럼프 대통령은 곧바로 악수를 청하며, 엄지손가락을 치켜들었다.

 

백악관이 밝힌 내용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과 김 위원장은 통역만 배석한 채로 단독회담을 갖는다. 이어 확대정상회담을 갖고 업무오찬이 이어진다.

 

세계가 주목하는 두 정상이 북한의 ‘완전한 비핵화’를 이뤄내고, 한반도 냉전구도 종식의 길을 열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