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1.13 (금)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교육

진도 조도초분교생들 "저희에게도 꿈이 생겼어요!"

조희연 서울시교육감 "서울교육청에 온 걸 환영합니다"



전남 진도군 조도초등학교 분교생 9명과 교사 6명이 서울문화체험에 나섰다.

 

11일 오전 820분 섬을 출발한 학생과 교사일행은 오후 1시경 서울 종로구 서울시교육청에 도착하여 조희연 서울시교육감과 만남의 시간을 가졌다.

 

섬 학생들과 교사일행을 반갑게 맞이한 조희연 교육감은 일일이 학생들의 이름을 부르며 여러분이 서울교육청에 온 걸 아주 환영한다고 말했고 아이들은 반갑습니다라며 인사했다.

 

조 교육감은 현재 우리나라는 17개의 시·도로 나눠져 있는데 각 시·도별로 각 학교를 도와주는 교육청이 있다면서 여기는 그중 한 곳인 서울교육청이라고 소개했다.

 


이어 조 교육감은 “TV에서 봤던 서울과 직접 와본 서울이 어떤지를 물었고 학생들은 한 목소리로 너무 좋아요라며 환하게 웃었다.

 

조 교육감은 아이들에게 각자의 꿈을 얘기해 보라 말했고 학생들은 저마다 손을 높이 들고 음악가, 요리사, 화가가 되고 싶다고 말했다. 한 학생은 서울에 와서 보고 새로운 꿈이 생겼다저는 국회의원이 되어서 힘든 사람들을 도와주고 싶다고 말했다.

 

학생들의 미래 꿈을 듣고 난 후 조 교육감은 여러분과 같이 자연 속에서 자라는 학생들은 자신의 꿈을 이룰 가능성이 아주 높다면서 여러분이 각자의 꿈을 향해 달려가는 모습을 적극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교육은 지금껏 넘버원 교육에 치우쳐 온 게 사실이라며 현재 서울교육은 오직 한 사람 위한 교육으로 바뀌어 가는 과정에 있다. 우리 학생들이 최고가 되려고 하지 말고 자신의 재능을 키워서 특별한 사람이 되도록 노력해 달라고 말했다.

 

조 교육감은 자신의 저서 특별하지 않은 꽃은 없다를 언급하며 이 세상에 오직 한 사람인 여러분들은 아주 소중한 사람이다. 더욱 자부심을 가지고 씩씩하게 자라 줄 것을 당부했다.

 

남화경 조도초등학교 교장은 우리 아이들에게 도시체험의 기회를 주신 것에 대해 깊은 감사를 드린다면서 이번 서울문화체험이 외딴 섬에서 생활하는 우리 아이들에게 소중한 꿈을 키워가는 데 있어 도움이 될 것이라며 감사의 말을 전했다.

 

이 자리에 함께 한 M이코노미뉴스 조재성 대표는 우리 아이들에게 도시문화체험의 기회를 베풀어 주신 조희연 서울교육감님의 사랑에 깊은 감사를 표한다면서 몇 년 전만 해도 이 아이들의 꿈이 어부, 이장, 해녀였는데 이제는 다양한 꿈을 갖게 된 것 같다고 전했다.

 

조재성 대표는 그동안 여러 차례 강원도 산골에 사는 어린이들이나 도서지역에 사는 아이들을 서울로 초청하여 도시문화체험을 하도록 노력해 오고 있다.

 

이번 조도초분교생들의 서울문화체험 역시 지난여름 전남 진도군 조도면 대마도 봉사활동 시 대마분교 강현철 교사가 조재성 대표에게 섬마을 특성상 우리 아이들의 미래를 꿈을 키워가기 위해서는 도시체험이 절실하게 필요하다며 도움을 요청했고, 이를 조 대표가 서울교육청에 건의해 이뤄졌다.

 


조 교육감은 전남 외딴 섬 아이들이 이번 도시체험활동을 통해 많은 것들을 듣고 보고 돌아갔으면 한다며 서울교육청을 첫 방문지로 결정한 데 대해 의미를 더했다.

 

이어 조 교육감은 서로 다른 환경에서 자란 아이들이 만나 친구가 되는 기회를 만들어 주고자 서울 신촌초등학교 학생들과 함께 생활할 수 있는 홈스테이를 진행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이제 우리사회는 각자 다른 환경에 있는 아이들이 함께 어울리는 훈련이 절실하다고 강조하는 조 교육감은 앞으로 전국의 아이들의 꿈과 희망을 찾아갈 수 있도록 서울교육청이 많은 노력을 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조도초분교생 및 교사들은 34(11~14)간 국립중앙박물관, 전쟁기념관, 경복궁, 서대문형무소, 국회의사당, 헌정기념관, KBS방송국 등 서울의 주요 시설들을 견학·체험하게 된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