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08 (월)

  • -동두천 4.2℃
  • -강릉 8.4℃
  • 흐림서울 3.0℃
  • 대전 1.9℃
  • 흐림대구 2.3℃
  • 울산 5.1℃
  • 광주 4.4℃
  • 박무부산 6.8℃
  • -고창 2.6℃
  • 제주 7.7℃
  • -강화 3.1℃
  • -보은 1.6℃
  • -금산 1.5℃
  • -강진군 4.4℃
  • -경주시 3.9℃
  • -거제 6.0℃
기상청 제공

연예

이보영, 장희진이 말한 전어 에피소드 관련 “악플 잡는다”...누리꾼 반응은?

“잘못은 후배가 했는데 엉뚱한데 화풀이 한다” VS “후배가 경솔했다”


배우 이보영 측은 최근 배우 장희진의 발언으로 인해 생긴 루머와 악성 댓글에 강경대응 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보영 소속사 플라이업 엔터테인먼트는 8일 공식 입장문을 통해 "얼마 전 모 예능프로그램에서 소속배우 이보영씨와 친분이 있는 후배 배우가 출연해 프로그램에서 재미를 더하려고 본의 아니게 사실과 다른 에피소드를 얘기했고 그 내용은 화제가 되어 사실인양 일파만파 퍼져나갔다"며 "당사는 그러한 내용이 전혀 사실이 아님을 다시 한 번 말씀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방송 직후, 후배 배우는 사태의 심각성을 알고 이보영씨에게 직접 사과했다"며 "최근 사실이 아닌 내용으로 이보영 배우를 향한 지속적이고 악의적인 근거 없는 루머와 악플 등이 다수 게재되고 있는 상황을 확인했다. 배우 본인이 처벌을 원치 않아 소속사에서도 강경한 대응을 하지 않았으나 현재 촬영 중인 드라마 작품 관련 기사에도 사실이 아닌 내용으로 배우의 명예를 훼손하는 악성 댓글이 게시되고 있어 지속적인 악성 댓글을 더 이상 묵과할 수 없는 수준에 이르렀다고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이보영의 명예를 훼손하는 악의적인 내용을 담은 댓글을 당사는 자체 모니터링을 통한 자료 수집 및 제보를 통해 지속적으로 확인하고 수위 파악을 해오며 자료화 해왔으며 향후 이보영 배우에게 더 이상 추가적인 피해가 생기지 않도록 소속 배우의 명예훼손에 대해 강경대응 할 것임을 알려드린다"며 "앞으로도 당사는 소속 배우들에 대한 허위사실 유포, 악성 게시물과 댓글 작성자들에게 강력한 대응을 할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이 같은 입장에 대해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잘못은 후배가 했는데 엉뚱한데 화풀이 한다”는 지적이 나오는 한편 “후배가 경솔했다”는 의견도 나오고 있다. 

앞서 이보영의 후배 장희진은 지난해 7월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거제도 여행당시 경험했던 식당에피소드를 언급했다. 당시 장희진은 “제가 전어를 먹고 싶다고 하니까 언니(이보영)가 '서비스로 주실 수 있냐'고 물어봤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식당주인이 그를 알아보지 못해 거절했다는 내용이다. 이보영은 당시 일부 누리꾼들에 의해 연예인이라는 신분을 이용, 무리한 서비스를 요구한 것 아니냐는 원성을 샀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