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07 (금)

  • 흐림동두천 22.1℃
  • 흐림강릉 17.0℃
  • 흐림서울 22.6℃
  • 대전 19.1℃
  • 흐림대구 19.9℃
  • 흐림울산 19.6℃
  • 흐림광주 20.7℃
  • 박무부산 19.8℃
  • 흐림고창 19.5℃
  • 흐림제주 19.0℃
  • 흐림강화 22.8℃
  • 흐림보은 19.2℃
  • 흐림금산 18.8℃
  • 흐림강진군 20.4℃
  • 흐림경주시 18.8℃
  • 흐림거제 20.9℃
기상청 제공

이슈


경찰 출석한 민주노총 김명환 위원장, “책임도, 투쟁의 임무도 피하지 않겠다”

문 대통령에겐 “‘약속한 정책’ 책임져야”
“구속된 민주노총 간부 석방하라”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이하 민주노총) 김명환 위원장이 오늘(7일) 오전 10시께 서울 영등포경찰서에 자진 출두했다.

 

김명환 위원장은 지난 3~4월 국회 앞 집회에서 조합원들의 불법행위를 계획하고 주도한 혐의를 받고 있다.

 

김명환 위원장은 출두에 앞서 영등포경찰서 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지난 3월과 4월 벌였던 저항은 저임금과 장시간 노동 악순환에 빠진 한국사회에 반드시 필요한 투쟁이었다”면서 “시행착오나 가진 자의 저항을 이유로 저임금·장시간 노동을 유지하려 하는 정부에 대한 규탄과 저항이었고, 국회에 대한 온몸을 던진 문제제기였다”고 밝혔다.

 

김 위원장은 이어 “민주노총 위원장은 노동자를 대표해 진행하는 모든 사업의 책임을 지는 자리이고, 너무나도 정당한 투쟁 과정에서 벌어진 모든 결과에 따른 책임 역시 위원장인 제게 있다”면서 “당당히 경찰 조사에 임하겠다. 민주노총의 사회적 책임과 위원장의 임무를 피하지 않겠다”고 구속된 노동조합 집행 간부에 대한 석방을 요구했다.

 

마지막으로 김 위원장은 “대통령 역시 대선 과정에서 약속한 정책을 책임져야 한다”면서 “이는 흥정이나 거래가 아닌, 나라의 대표로 국민과 한 약속”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김명환 위원장을 비롯, 민주노총 조합원들은 지난 3월27일과 4월2~3일 국회앞 집회에서 경찰 차단벽을 뚫고, 국회에 진입하는 등 불법행위를 저지른 협의를 받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경찰 출석한 민주노총 김명환 위원장, “책임도, 투쟁의 임무도 피하지 않겠다”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이하 민주노총) 김명환 위원장이 오늘(7일) 오전 10시께 서울 영등포경찰서에 자진 출두했다. 김명환 위원장은 지난 3~4월 국회 앞 집회에서 조합원들의 불법행위를 계획하고 주도한 혐의를 받고 있다. 김명환 위원장은 출두에 앞서 영등포경찰서 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지난 3월과 4월 벌였던 저항은 저임금과 장시간 노동 악순환에 빠진 한국사회에 반드시 필요한 투쟁이었다”면서 “시행착오나 가진 자의 저항을 이유로 저임금·장시간 노동을 유지하려 하는 정부에 대한 규탄과 저항이었고, 국회에 대한 온몸을 던진 문제제기였다”고 밝혔다. 김 위원장은 이어 “민주노총 위원장은 노동자를 대표해 진행하는 모든 사업의 책임을 지는 자리이고, 너무나도 정당한 투쟁 과정에서 벌어진 모든 결과에 따른 책임 역시 위원장인 제게 있다”면서 “당당히 경찰 조사에 임하겠다. 민주노총의 사회적 책임과 위원장의 임무를 피하지 않겠다”고 구속된 노동조합 집행 간부에 대한 석방을 요구했다. 마지막으로 김 위원장은 “대통령 역시 대선 과정에서 약속한 정책을 책임져야 한다”면서 “이는 흥정이나 거래가 아닌, 나라의 대표로 국민과 한 약속”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김명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