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0 (목)

  • 구름많음동두천 25.0℃
  • 구름많음강릉 32.8℃
  • 흐림서울 26.3℃
  • 구름많음대전 28.8℃
  • 구름많음대구 32.3℃
  • 연무울산 25.5℃
  • 흐림광주 27.2℃
  • 연무부산 24.1℃
  • 구름많음고창 23.9℃
  • 흐림제주 23.2℃
  • 흐림강화 22.7℃
  • 구름조금보은 28.2℃
  • 구름많음금산 27.9℃
  • 구름많음강진군 28.0℃
  • 구름많음경주시 30.0℃
  • 구름많음거제 25.6℃
기상청 제공

경제


전남도, ‘남해안 관광벨트’ 등 4대 추진전략 발표

-전남관광 비전 선포식, 20일 서울 그랜드힐튼호텔서 열려
-‘대한민국 관광 중심, 글로벌 전남관광’ 선포
-한국철도공사, 한국관광공사와 관광상품 개발 등 업무협약 체결
-정보석, 송가인 전남관광 홍보대사 위촉
-김영록 전남지사 “차별화된 관광전략 통해 전남을 국제적 관광명소로 개발할 것”

 

전라남도(도지사 김영록)가 20일 ‘대한민국 관광 중심, 글로벌 전남관광’을 비전으로 선포하고 4대 추진전략을 발표했다.

 

전남도는 이날 오전 서울 서대문구 그랜드힐튼호텔에서 열린 ‘전남관광 비전 선포식’에서 ▲남해안 신성장 관광벨트 조성 ▲21세기 융·복합 관광선도 ▲지역관광 혁신기반 구축 ▲여행하기 편한 관광여건 마련 등을 4대 추진전략으로 제시했다.

 

문재인 정부가 관광산업을 국가 신성장 동력으로 주목하고 지역관광 활성화 정책을 추진함에 따라 선제적으로 전남관광의 미래비전과 전략을 선포하기 위해 이날 행사를 마련했다는게 전남도의 설명이다.

 

남해안 신성장 관광벨트 조성사업은 영광에서 부산까지 남해안을 따라 해양관광 거점을 개발해 연결하는 사업이다. 전남과 경남, 부산이 협력해 남해안을 세계적인 해양관광의 메카이자 한반도 경제의 새로운 중심축으로 발전시킨다는 계획이다.

 

전남도에서 역점을 두고 추진하는 남해안 관광 SOC 확충은 지난 1월 신안 압해~해남 화원 연도‧연륙교와 여수 화태~백야 연도교 건설사업의 정부 예비타당성 조사 면제로 탄력을 받고 있다.

 

이에 따라 앞으로 관광 콘텐츠를 확충해 ▲목포권(근대역사문화) ▲여수권(마이스‧크루즈) ▲완도 등 중남권(해양치유‧해양생태관광)을 블루 투어리즘(해양생태관광)의 허브이자 국제적 해양관광 명소로 집중 육성한다는 전략이다.

 

또 완도에 들어설 예정인 해양치유센터를 중심으로 남해안을 해양치유관광의 허브로 육성하고, 지역의 의료인프라와 자연생태환경을 활용해 전남형 의료웰니스 관광산업도 미래 먹거리 산업으로 키우는 등 미래형 융‧복합 관광을 선도해 나갈 계획이다.

 

 

지역관광 혁신기반 구축을 위해 관광산업 육성과 관광일자리 만들기를 주도적으로 추진할 전남관광재단(가칭)을 올해 안에 설립한다. 주민주도형 관광사업체를 발굴해 지원하는 청년관광기획자와 관광두레PD 활동도 적극 지원한다.

 

가고 싶은 전남, 다시 찾고 싶은 전남을 만들기 위해 여행하기 편한 관광 여건도 획기적으로 개선한다. 최신 정보기술과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전남스마트 관광안내시스템을 올해 7월부터 운영한다.

 

관광할인카드 남도패스 가맹점도 2022년까지 2,000개로 대폭 늘린다. 전남 관광지 광역 순환버스인 남도한바퀴는 수도권과 외국인 관광객이 편리하게 이용하도록 발전시켜 나가고 있다. 아울러 2022년까지 무안국제공항 직항노선은 20개 이상, 국제크루즈선 입항은 20항차 이상으로 확대해 외국인 관광객을 100만명 이상 유치하겠다는 계획도 갖고 있다.

 

전남도는 이번에 발표한 비전과 전략의 착실한 실행과 성과를 위해 연차적으로 국비와 지방비를 확보하고 중앙 정부와의 협력도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한편 이날 전남도는 한국철도공사 및 한국관광공사와 관광자원‧상품 개발, 관광홍보‧마케팅 등 전남 관광발전을 위해 협력하기로 하는 협약을 체결했고, 나주 출신 배우 정보석과 진도 출신 미스트롯 진 송가인을 전남관광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시군 관광홍보부스에서는 행사가 진행되는 동안 수도권 45개 여행사와 여행상품 관련 상담이 활발하게 이뤄지기도 했다.

 

김영록 도지사는 이날 환영사를 통해 “전남은 맛과 멋, 풍부한 역사문화자원, 아름다운 자연경관 등 가장 앞선 관광 경쟁력을 갖고 있다”면서 “남해안 신성장 관광벨트를 핵심 프로젝트로 차별화된 관광전략을 추진해 전남을 국제적 관광명소로 개발하겠다”고 강조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전북교육청, 상산고 0.39점 미달로 자사고 지정 취소 결정…상산고 "평가결과 거부"
전북 전주 상산고등학교가 자율형사립고등학교 재지정 기준접수를 충족하지 못해 지정 취소 결정이 내려졌다. 전라북도교육청은 20일 오전 기자회견을 열고 "전날 전라북도 자율학교 등 지정·운영위원회를 열고, 상산고와 군산중앙고의 심의 결과 자사고 지정 목적 달성이 어렵다고 판단, 자사고 지정 취소 절차를 진행하는 것에 대하여 원안대로 심의했다"고 밝혔다. 도교육청에 따르면 상산고는 전라북도 자체평가단이 지난 4월 서면평가와 현장평가, 5월 학교 만족도 온라인 설문조사를 완료한 결과 총 79.61점을 얻어, 지정 취소 기준점인 80점에 0.39점 미달했다. 또 군산중앙고는 학교법인 광동학원에서 지난 6월 자사고 지정 취소 신청서를 제출해 지정 취소 절차를 진행한다. 향후 도교육청은 교육감이 지정하는 청문 주재자가 7월 초 청문을 실시하고, 교육부 장관의 동의를 요청할 계획이다. 교육부 장관의 자사고 취소 동의를 얻으면 고입전형기본계획을 수정해 9월쯤 2020학년도 평준화 일반고 전형 요강을 공고할 예정이다. 이에 상산고는 즉각 입장문을 내고 "평가결과 거부하며 결연한 자세로 맞서 싸우겠다"고 강하게 반발했다. 상산고는 "이번 전북교육청의 평가결과는 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