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08 (화)

  • 맑음동두천 -9.0℃
  • 구름조금강릉 -0.5℃
  • 맑음서울 -5.4℃
  • 박무대전 -3.9℃
  • 연무대구 0.0℃
  • 구름많음울산 0.3℃
  • 박무광주 -1.1℃
  • 구름많음부산 1.6℃
  • 흐림고창 -1.7℃
  • 흐림제주 6.8℃
  • 맑음강화 -7.4℃
  • 흐림보은 -7.4℃
  • 흐림금산 -7.2℃
  • 흐림강진군 0.7℃
  • 구름많음경주시 0.8℃
  • 구름많음거제 2.2℃
기상청 제공

금융


총파업 KB국민은행 노조위원장 "오늘 밤이라도 재협상 의지 있다"

7일 총파업 전야제…"성과급보다 차별 시정과 산별교섭 합의 미이행이 문제"

 

KB국민은행이 19년 만의 총파업을 하루 앞둔 가운데 박홍배 노조위원장이 사측과 막판 협상에 나설 의지가 있다고 밝혔다. 

 

박 위원장은 7일 서울 송파구 잠실 학생체육관에서 총파업 전야제 행사를 앞두고 연 기자회견에서  "오늘 밤이라도 재협상 의지가 있다. 밤을 새워서라도 협상하겠다"고 말했다.

 

박 위원장은 "교섭을 마치는 자리에서 허인 국민은행장에게 '저녁에라도 교섭할 용의가 있다'며 연락을 달라고 했다. 아직 연락이 없다"고 했다.

 

박 위원장은 노사 쟁점 중 하나인 성과급 부분에 대해선  "성과급 부분에 대해서는 지난 주말 노사가 어느 정도 이견을 좁혔다"면서도 "많은 분이 성과급 문제가 아니냐고 하지만 차별 시정과 산별교섭 합의 미이행이 문제"라고 했다.

 

노조의 성과급 관련 요구에 대한 비판적인 여론을 두고 박 위원장은 "다른 시중은행의 성과급은 대동소이하다"며 "직원들이 일하고 받지 못하는 시간외수당만 150%가 넘는 것으로 추산된다. 다른 은행에 비해 큰 수준이 아니라고 본다"고 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