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8 (목)

  • 흐림동두천 11.7℃
  • 흐림강릉 13.2℃
  • 서울 12.9℃
  • 대전 13.0℃
  • 대구 13.7℃
  • 구름많음울산 14.6℃
  • 박무광주 12.9℃
  • 흐림부산 16.1℃
  • 흐림고창 12.0℃
  • 흐림제주 18.6℃
  • 흐림강화 11.8℃
  • 흐림보은 11.6℃
  • 흐림금산 11.0℃
  • 흐림강진군 14.5℃
  • 구름조금경주시 13.4℃
  • 흐림거제 15.6℃
기상청 제공

사회


아프리카 어린이 7명에게 새 생명 선물한 '이대목동병원'

- 현지 의료진에 선진 의료기술 전파
- 심장 수술 역량 강화 위해 의료연수 기회 제공


우리나라 의술이 아프리카의 선천성 심장병 어린이 7명에게 새 생명을 선물했다.

 

이대목동병원 서동만 흉부외과 교수와 손세정 소아청소년과 교수를 비롯해 엄명옥, 이은주, 주무곤 간호사, 신상희 체외순환사 등의 심혈관 수술 전문 의료진은 최근 아프리카 짐바브웨를 방문해 무료로 선천성 심장병 개심수술을 진행했다.

 

현지 의료진이 참관한 가운데 짐바브웨 국립의대병원에서 선천적으로 심장병을 갖고 태어난 2살 유아를 비롯해 심장질환 어린이 7명에게 무료 수술을 실시한 의료진들은 현지 의료진을 대상으로 강연을 펼쳐 큰 호응을 받았다. 집도의는 선천성 심장병 분야의 세계적 권위자인 서동만 교수이다.

 

이대목동병원은 심장 수술 역량 강화를 위해 오는 7월 짐바브웨 국립의대병원 흉부외과 의사와 마취과 의사, 수술실 간호사와 중환자실 간호사 등 총 4명의 의료진을 초청해 선진 의술을 배울 기회를 제공하기로 했다.

 

서동만 흉부외과 교수는 앞으로도 열악한 의료 환경을 가진 나라들을 찾아 의료봉사 활동을 더욱 활발하게 진행하면서 한국의 선진 의술을 알릴 계획이라며 이러한 봉사활동이 일회성 이 아니라 현지 의료진을 한국에 초청해 지속적으로 교육하는 기회도 마련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