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07 (일)

  • 구름조금동두천 12.8℃
  • 구름많음강릉 10.8℃
  • 구름많음서울 13.7℃
  • 흐림대전 15.6℃
  • 흐림대구 13.5℃
  • 흐림울산 11.8℃
  • 흐림광주 12.5℃
  • 흐림부산 9.9℃
  • 흐림고창 11.6℃
  • 구름많음제주 15.3℃
  • 맑음강화 12.5℃
  • 구름많음보은 13.2℃
  • 흐림금산 14.5℃
  • 흐림강진군 13.1℃
  • 흐림경주시 11.9℃
  • 흐림거제 ℃
기상청 제공

정치


민주당 "소방관 국가직 전환, 국회가 답해야…4월 국회서 법률처리 야당에 요청"

靑 국민청원 20만명 곧 넘을 듯

 

더불어민주당이 7일 소방공무원의 국가직 전환을 요구하는 청와대 국민청원과 관련해 "이 청원에 답해야 할 당사자는 사실, 청와대가 아니라 국회"라고 밝혔다.

 

이재정 민주당 대변인은 이날 논평에서 "소방관 국가직 전환을 요구하는 청와대 국민청원 참여 인원이 사흘 만에 10만 명을 넘어섰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지자체별로 상이한 재정 여건이 현장 인력 부족과 장비 부족, 처우의 차이를 빚고, 이로 인해 국민의 안전에도 지역 차이가 발생하는 악순환을 멈추어 달라는 청원이 큰 공감을 얻고 있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 대변인은 "문재인 정부는 일찍이 소방청 독립과 더불어 소방관 국가직 전환을 통한 처우·인력·장비 격차의 해소와 전국 소방안전 서비스의 고른 향상을 국민께 약속드린 바 있다"며 "그러나 소방관 국가직 전환을 위한 관련 법안들은 국회에 발이 묶여있다. 지난해 소관 상임위원회의 심사를 거쳐 제도 도입은 물론 보완책까지 논의됐지만, 최종 의결을 목전에 두고 야당의 비협조로 마지막 문턱을 넘지 못했다"고 말했다. 

 

이 대변인은 "자유한국당을 비롯한 야당에 간곡히 요청한다. 소방관 국가직 전환은 대통령 공약이나 정부의 약속을 넘어선, 국민의 요청"이라며 "4월 국회에서는 관련 법안들이 반드시 처리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협조에 나서줄 것을 요청한다"고 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