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1.04 (수)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부동산

2016년 서울 아파트 매매가 4.2% 상승…전세가율은 꾸준히 하락


지난해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이 4.22%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4일 KB국민은행은 2016년 12월 전국 주택 매매 및 전세시장 동향을 조사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 상승률은 2015년 상승률인 5.56%보다 1.34%p 낮았으나, 2007년(3.57%) 이후 두 번째로 높았다. 마포구(5.90%), 송파구(5.69%), 서초구(5.56%), 강남구(5.29%), 양천구(5.05%) 등이 5%를 초과하는 상승률을 보였다.


전국의 아파트 매매가격 상승률은 1.50%로 분석됐다. 수도권 2.89%, 지방 5개 광역시 0.65%, 기타지방 –0.67%로 지방 5개 광역시와 기타지방에서 낮은 수준의 매매가격 상승률을 기록했다.


수도권에서는 과천(5.22%), 파주(3.77%), 의왕(3.66%), 광명(3.59%) 등이 수도권 평균을 웃도는 수준의 매매가격 상승률을 보였다.


지방지역에서는 제주·서귀포 지역의 아파트 매매가격 상승률(10.18%)이 두드러졌다. 이같은 상승률은 2015년 7.88%보다 높은 것으로, 전국에서 가장 높은 수준의 아파트 매매가격 상승률이다. 이어 부산 해운대구 7.13%, 수영구 5.04% 등도 높은 상승률을 나타냈다.


서울의 단독과 연립주택의 매매가격 상승률은 각각 1.31%, 1.34%를 기록했다. 서울 아파트의 전세가격은 2015년 9.57%보다 6.46%p 낮은 3.09%로 집계됐다.


지역별로는 수도권 2.86%, 지방 5개 광역시 0.94%, 기타지방 0.24%로, 전세 역시 서울과 수도권이 강세였다. 시·군·구 단위로는 마포구(6.67%), 서대문구(5.94%), 제주·서귀포(5.97%), 부산 해운대구(5.07%), 파주(4.98%) 등 순이었다.


2016년 서울 단독 및 연립주택의 전세가격은 각각 1.57%, 1.90% 상승했다.


한편, 2016년 서울 매매가격 대비 전세가격 비율(전세가율)은 전달보다 0.1%p 하락한 73.2%로 조사됐다. 2016년 6월 75.1%를 기록한 이후 6개월 연속 하락세이다. 특히, 같은 기간 서울 25개 자치구 중 강남구 등 12곳의 자치구의 전세가율은 떨어졌다.


전국(75.4%)의 전세가율은 9월 75.4%를 나타낸 이후 4개월 연속 보합세를 기록했다. 지역별로는 수도건 76.4%, 지방 5개 광역시 73.6%, 기타지방 75.2% 등 전국적으로 70%대의 높은 비율을 보였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정부의 11.3 부동산대책과 가계부채 관련 대출규제, 미국발 금리인상 우려 등이 나타나고, 겨울철 비수기, 전문가들의 부동산시장 하향전망 여론 등이 형성되면서 매수·매도자 모두 관망심리가 확산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