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16 (토)

  • 구름조금동두천 -0.7℃
  • 흐림강릉 2.5℃
  • 박무서울 0.5℃
  • 박무대전 3.1℃
  • 구름많음대구 3.7℃
  • 구름조금울산 3.0℃
  • 구름많음광주 4.0℃
  • 맑음부산 2.6℃
  • 구름많음고창 4.4℃
  • 구름많음제주 6.4℃
  • 맑음강화 0.2℃
  • 맑음보은 2.3℃
  • 맑음금산 2.0℃
  • 흐림강진군 4.9℃
  • 맑음경주시 3.8℃
  • 맑음거제 3.8℃
기상청 제공

연예


<몬스타엑스레이 3> 기현의 개인 티저 영상 공개

오는 6월 28일 오후 8시 JTBC2, 네이버 V 라이브 몬스타엑스 공식 채널 통해 첫 방송

 

 

'글로벌 대세' 몬스타엑스 단독 리얼리티 <MONSTA X-ray 3>(이하 몬스타엑스레이 3)의 기현 개인 티저 영상이 전격 공개됐다.

 

JTBC2와 네이버 V 라이브를 통해 방송되는 <몬스타엑스레이 3>는 20일 오후 공식 SNS 채널에 첫 번째 개인 티저 영상을 게재하며 몬스타엑스 멤버 기현의 눈부신 매력을 제대로 발산했다.

 

공개된 개인 티저 영상 속 기현은 세 가지 매력을 뽐내며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기현은 형원에게 먼저 댄스 배틀을 청하고 파격적인 ‘근육남’ 분장을 보이며 ‘상남자’임을 증명한 반면, 기현은 댄스 배틀에서 댄스를 선보이고는 수줍어하고, 멤버들 앞에서 펼친 연기에 부끄러워하는 반전의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오는 28일 첫 방송 예정인 <몬스타엑스레이 3>는 지난해 각각 시즌 1, 2로 방송되며 큰 인기를 끌었던 몬스타엑스의 단독 리얼리티 프로그램 <몬스타엑스레이>의 세 번째 시즌이다.

 

앞서 몬스타엑스는 <몬스타엑스레이 3> 단체 티저 영상을 공개, 다양한 캐릭터로 분장한 모습을 선보이며 ‘싱크로율’ 100%를 자랑해 보는 이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했다. 특히 흥겨운 트로트에 몸을 맡기며 코믹한 댄스를 거침없이 선보이는 모습은 본 방송에서 ‘역대급’ 웃음을 기대하기에 충분했다.

 

매력적인 보이스와 뛰어난 가창력으로 음악적 재능을 드러낸 바 있는 기현은 tvN 드라마 ‘김비서는 왜 그럴까’ OST ’LOVE VIRUS’, MBC 드라마 ‘검법남녀’ OST ‘Can’t Breathe’(캔트 브리드) 등으로 호소력 짙은 보이스를 뽐냈고, '그녀는 예뻤다', '수상한 파트너' 등 다양한 드라마 OST에 참여해 안정된 음정과 깔끔한 고음처리로 탄탄한 보컬 실력을 인정받았다.

 

기현은 오는 7월 6일부터 3일간 서울 강남구 청담동에 위치한 ‘더 스페이스 갤러리’에서 전시회 <11월이 담은 순간 2018 WITH KIHYUN>를 개최해 또 다른 재능을 뽐낼 예정이다.

 

해당 전시회에서 자신이 직접 촬영한 몬스타엑스 멤버들의 사진과 다양한 전시 준비의 과정을 공개할 예정인 기현은 지난 2016년 몬스타엑스 멤버 민혁과 함께 한차례 전시회를 개최한 바 있다. 당시 전시회는 다양한 작품으로 팬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었고, 수익금은 기현, 민혁과 팬클럽 몬베베 이름으로 기부하며 그 특별한 의미를 더했다.

 

한편, 몬스타엑스의 단독 리얼 버라이어티 <MONSTA X-ray 3>(몬스타엑스레이 3)는 오는 28일 오후 8시 JTBC2에서 방송되며, 네이버 V 라이브 몬스타엑스 공식 채널을 통해 동시 생중계된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윤지오 "이런 불상사가 더이상 되풀이되지 않기를 소망한다"
고 장자연 씨 사건의 유일한 목격자로, 최근 각종 언론에 나와 사건에 대한 증언과 진상규명을 촉구하고 있는 배우 윤지오 씨가 15일 오전 서울 세종문화회관 계단에서 열린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등에 의한 성폭력 사건 및 고 장자연 씨 사건 진상규명 촉구 기자회견'에서 발언하고 있다. 윤 씨는 "언론 인터뷰를 무리하면서까지 응하고 있는 것은 사실을 전하고 싶고, 여러분들도 아셔야 할 권리가 있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라며 "가해자가 단 한 번이라도 봤으면 했고, 꼭 봐야 할 것이라고, 그분들 보시라고 인터뷰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여러분의 노력으로 나약한 제가, 어쩌면 아직 어리다고 할 수 있는 나이에 이렇게 멀리까지 올 수 있었다"면서 "이런 불상사가 더이상 되풀이되지 않기를 소망한다"고 덧붙였다. 윤 씨는 "다윗과 골리앗의 이야기를 기억한다. 거대한 다윗을 쓰러뜨릴 수 있는 용기를 주신 국민들께 감사의 말씀을 전하고 싶다. 오늘 하루도 무사히 버틸 수 있도록 도와주셔서 진심으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발언을 마쳤다. 한편, 윤 씨에 대한 정부 차원의 신변보호는 이뤄지지 않고 있다. 이날 윤 씨는 경호원 1명과 함께 기자회견장소에 모습을 드러냈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