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8 (목)

  • 흐림동두천 11.8℃
  • 흐림강릉 13.1℃
  • 흐림서울 12.9℃
  • 안개대전 13.0℃
  • 흐림대구 14.2℃
  • 구름많음울산 14.7℃
  • 흐림광주 13.2℃
  • 흐림부산 16.4℃
  • 흐림고창 12.0℃
  • 흐림제주 18.4℃
  • 흐림강화 12.0℃
  • 흐림보은 11.7℃
  • 흐림금산 10.9℃
  • 흐림강진군 14.0℃
  • 구름많음경주시 13.2℃
  • 흐림거제 16.2℃
기상청 제공

정치


[6·13 지방선거] 조희연 서울시 교육감 연임 성공

 

13일 치러진 ‘6·13 지방선거’에서 조희연 서울시 교육감 후보(현 교육감)가 51.6%의 득표율(개표율 13.9%)을 기록하며 2위 박선영 후보(32.6%)와 19.0%p 차이로 21대 교육감에 당선되며 연임이 확정됐다.

 

조 당선인은 4년의 임기를 마친 최초의 직선 교육감으로, 이번 지방선거에서 당선되면서 연임이라는 또 하나의 기록을 세우게 됐다.

 

그는 “재신임에 감사드린다. 안정적이고 혁신적이며 미래지향적인 교육을 만들어달라는 당부로 알겠다”며 “제 미력을 다해서 여러분들의 소망과 부여해 준 소임에 부응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학교가 바뀌어야 한다’, ‘아침이 설레는 학교를 만들겠다’고 공약했다. 학교 가기를 즐거워하고 하교하는 것을 아쉬워하는 학교를 만들기 위해 앞으로 4년 동안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조 당선인은 “저를 지지하지 않은 시민들과 학부모의 선택에도 중요한 소망과 교육에 대한 요구가 있다고 생각한다”며 “그것들을 받아 안아서 더 통합적이고 안정적인 교육을 위해서 열심히 하겠다”고 덧붙였다.

 

그는 ▲미래교육감(혁신을 넘어 미래를 여는 서울교육) ▲책임교육감(따뜻하고 정의로운 서울교육) ▲안전교육감(안전하고 쾌적한 학교) ▲평화교육감(화해와 공존의 시대를 여금 교육 실현) ▲혁신교육감(‘다시 새롭게’, ‘더 새롭게’ 혁신교육 발전) ▲시민교육감(‘교육도시 서울’ 시민과 함께) 등 ‘6대 정책비전’을 제시하면서 ▲정책의 연속성 ▲안정성 ▲부담 없는 혁신을 전면에 내걸고, 교직원, 학부모, 학생, 시민 등 교육 주체별 5대 공약을 내놨다.

 

교직원에 대해서는 ▲자율성 확대 ▲‘유급안식년제’ 도입 제안 ▲고용불안 해소 및 처우개선 등을 공약했고, 학부모에게는 ▲교육비 부담 경감 ▲돌봄교실 대기학생 제로화 및 마을 돌봄기관 확충 ▲학부모 학교참여 지원 등을 약속했다.

 

학생에 대해서는 ▲학생의 교내 자치활동 강화 및 내실화 ▲교복 개선 ▲학생인권 종합발전방안 지속 추진 ▲18세 선거연령 하향을 위한 법 개정 요구 등을 핵심공약으로 내걸었다.

 

마지막으로 시민에게는 ▲시민참여형 숙의민주주의 제도 도입 ▲‘주민참여예산제’ 내실화 ▲‘시민청원’ 제도 운영 등을 약속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