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21 (목)

  • -동두천 26.9℃
  • -강릉 26.0℃
  • 맑음서울 28.5℃
  • 맑음대전 29.7℃
  • 맑음대구 30.9℃
  • 맑음울산 27.1℃
  • 맑음광주 29.9℃
  • 구름조금부산 28.8℃
  • -고창 27.0℃
  • 맑음제주 25.6℃
  • -강화 21.7℃
  • -보은 29.0℃
  • -금산 28.7℃
  • -강진군 29.6℃
  • -경주시 31.0℃
  • -거제 28.3℃
기상청 제공

정치


이재정 "북미정상회담 선공은 순국선열 희생에 값진 역사 만드는 것"

- 이 후보, 수원 현충탑에서 거행된 제63회 현충일 추념식 참석

 

이재정 경기도교육감 후보가 6일 오전 수원 인계동 현충탑에서 열린 제63회 현충일 추념식에 참석해 나라를 위해 목숨 바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을 위해 묵념하고, 이들의 희생정신과 애국정신을 기렸다.

 

이 후보는 "나라를 위해 돌아가신 순국선열, 호국영령, 민주투사들의 희생의 의미가 무엇인지 역사에 남긴 교훈을 되돌아보는 날"이라며 "내년에 3.1운동 100주년이 되는데, 지나간 역사를 돌이켜보면 아직도 역사를 제대로 되찾지 못했다는 생각이 든다. 순국열사, 호국영령들에게 부끄러운 일"이라고 말했다.

 

이 후보는 이어 "마침내 한반도 평화와 통일의 길이 열린다는 것이 무엇보다도 기쁨이고 희망"이라면서 "북미정상회담이 성공적으로 이루어지고, 뒤이어 종전선언, 평화체제가 이루어진다면 우리 순국선열들과 호국영령들의 희생에 값진 역사를 만드는 것이 아닐까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